홈 > 문화/인터뷰/칼럼 > 문화
문화

 

하회마을에서 ‘청명(淸明), 화사한 벚꽃과 함께’ 행사 열려

사회부 0 109

하회마을에서 ‘청명(淸明), 화사한 벚꽃과 함께’ 행사 열려 (2).jpg

 

하회마을에서 ‘청명(淸明), 화사한 벚꽃과 함께’ 행사 열려 (1).jpg

 

 

6일 공연, 전통혼례, 하회별신굿탈놀이 등 프로그램 진행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안동 하회마을에서는 오는 04월 06일 ‘청명, 화사한 벚꽃과 함께’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명은 24절기의 하나로, 춘분(春分)과 곡우(穀雨)의 사이(양력 4월 5ㆍ6일께로 동지 후 105일 째 되는 날)이다. 이날은 한식(寒食) 전날 혹은 같은 날이 될 수 있으며, 한식은 설날, 단오, 추석과 함께 4대 명절 중 하나다.

 또한 ‘청명에는 부지깽이를 꽂아도 싹이 난다’라는 속담처럼 날씨가 좋아, 농사와 같은 생업 활동하기 수월한 날이라 하여 ‘손 없는 날’이라고도 한다.


류열하 안동하회마을보존회 이사장은 “공동체 문화와 민속놀이, 그리고 음식 나누기 등의 민속 문화는 농촌마을의 안녕과 풍년을 기원하고 공동체의 건강과 화합을 다지는 중요한 풍습이며, 이러한 행사를 세계유산 하회마을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알리고 주민과 함께 어울려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준비했다”라며, “관광거점사업을 통한 꾸준한 세시풍속 행사의 진행을 통해 옛 선조들이 행하던 풍습을 지켜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04월 06일 오후 14시 30분부터 19시까지 벚꽃길 버스킹공연을 시작으로 전통혼례, 장승 퍼포먼스, 하회별신굿탈놀이, 음식 나눔, 인문토크쇼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 세부사항

○ 일   시 : 2024년 4월 6일(토)14:30 ~ 19:00

○ 목   적 : 하회마을의 공동체 문화와 민속놀이, 음식나누기 등 사라져가는 전통

               미풍양속을 세시풍속 프로그램을 통해 관광객들과 함께 공유하고  

               자 함

○ 장    소 : 안동 하회마을 일대(만송정, 벚꽃길 등)

○ 주    최 : 사)안동하회마을보존회

○ 행사내용: 레크레이션(제기차기, 투호, 떡매치기 등 민속놀이), 초청가수 공연, 음식나눔, 장승 퍼포먼스, 하회별신굿탈놀이, 전통혼례, 인문토크쇼 등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검증된 모든 물건 판매 대행, 중소상공인들의 사업을 더욱 윤택하게 해주는!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