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구스, 심토스 2024 참가해 공작기계 산업에 특화된 제품 선보여

사회부 0 144

3731158633_20240320151051_4134686404.jpg

주문 사양에 맞게 케이블 하네싱 및 체인 조립이 완료된 상태로 제공되는 이구스 레디 체인(readychain)

 

 

(전국= KTN) 김도형 기자= 모션 플라스틱 전문 기업 이구스(igus)가 4월 1일부터 5일까지 5일간 열리는 국내 최대 생산제조기술전 ‘SIMTOS 2024’에 참가한다.


이구스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레디 체인(readychain) 시스템과 3D 에너지 체인, 협업 로봇 등 공작기계 산업에 특화된 다양한 에너지 전달 솔루션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구스가 제공하는 레디 체인 솔루션은 케이블 하네싱 및 사전 조립이 완료된 일체형 에너지 공급 시스템으로, 애플리케이션에 바로 연결해 사용 가능한 제품이다. 케이블, 커넥터, 체인 등을 개별 주문해 현장에서 조립 및 설치해야 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전원만 연결하면 바로 사용할 수 있어 구매 과정과 물류 비용, 조립 시간을 획기적으로 절약할 수 있다.


한국이구스 공작기계산업 담당 박재훈 차장은 “igus GmbH에선 매주 수 천개의 레디 체인 시스템이 출고되고 있을 만큼 하네싱 드라이브 케이블 및 에너지 체인 시스템 구성에 있어 뛰어난 전문성과 기술력을 갖추고 있다”며 “에너지 공급 시스템에 필요한 4600종 이상의 드라이브 케이블을 34개 제조업체 표준에 맞춰 하네싱하고, 이를 장비 스펙에 맞게 체인 조립까지 완료 상태로 공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박재훈 차장은 “이구스의 강점은 베어링, 케이블과 같은 단일 품목은 물론 사용 중인 기계 장비에 맞춘 일체형 솔루션을 제공받을 수 있다는 점”이라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이구스가 제공하는 공작기계 맞춤형 솔루션을 고객에게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구스(igus GmbH)는 독일 쾰른에 위치한 본사를 중심으로 전 세계 36개 지사, 4150명의 임직원이 일하고 있는 다국적 기업이다. 

 

igus만의 특수한 엔지니어링 폴리머 소재를 기반으로 모션 플라스틱을 생산하며 e체인, 케이블, 베어링이 주요 품목이다. 1150평의 업계 최대 규모의 테스트 설비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매년 100가지 이상의 신제품 출시와 제품 확장으로 2012년 독일의 히든 챔피언으로 선정된 바 있다. 

 

2019년 3D 프린팅 서비스, 자동화 로봇 플랫폼 RBTX, 4차 산업형 스마트 플라스틱 등을 출시하며 2021년 총매출 9억6100만유로를 기록했다. 또한 친환경 그린 캠페인의 일환으로 에너지 체인을 재활용하는 ‘chain-ge’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으며, 플라스틱 폐기물을 원유로 되돌리는 ‘Plastic2Oil’ 프로젝트에도 아낌없는 투자를 지원하고 있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검증된 모든 물건 판매 대행, 중소상공인들의 사업을 더욱 윤택하게 해주는!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