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사회부 0 132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1).JPG

 

장단기 수질모델링과 오염저감 사업 효과분석…지속가능한 발전방향 제시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18일 시청 제2회의실에서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영주댐은 총 사업비 1조1030억원을 투입, 10여 년의 사업기간을 걸쳐 2018년 조성됐으나 녹조발생 및 수질영향, 생태 자연성 회복, 댐 안전성 등 문제제기에 따라 준공이 지연되고 있다.


수질문제 해결접근에 대한 연구과제로 시행중인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은 22년 3월까지 완료할 예정이다.


이번 중간보고회는 낙동강 하천 유지용수 제공이라는 조성목적이 달성될 수 있도록 전문가들의 다양한 의견을 조율을 통해 연구용역에 반영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보고회에서는 장단기 수질모델링을 통한 과학적인 접근방식과 정부와 시에서 추진하고 있는 오염저감 사업의 효과분석을 포함해 지속가능한 발전방향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을 통해 힘들게 조성된 영주댐이 하루 빨리 정상적으로 준공돼 시민들의 염원이 해결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는 수질개선 사업으로 K-water 주관 내성천 거점형 오염저감 시범사업 이외에 봉화군과 함께 사업비 164억원을 투입해 초기 우수 오염원 제거를 위한 하천지류 장치형 비점오염 저감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댐 유입 수질분석 및 개선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개최 (2).JPG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검증된 모든 물건 판매 대행, 중소상공인들의 사업을 더욱 윤택하게 해주는!

http://www.youtongmart.com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