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사회적경제 우수 창업팀 발굴로 사업운영 성과 공유의 장 마련

사회부 0 55

사회적경제 취업․창업학교 운영을 통해 우수창업팀 8팀 선정
(주)향촌당, 이안협동조합의 창업 성과 공유로 더불어 잘사는 사회적경제 가치 실현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상북도는 22일 경산에 소재한 경상북도 사회적경제 지원센터에서 2020년 경북형 사회적경제 취업․창업학교 운영사업의 우수 창업팀 성과 공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2020년 경북형 사회적경제 취업창업학교에서 우수 창업팀으로 선정된 8개팀의 지난 7월부터 12월까지 6개월간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되었고, 코로나19 예방 수칙을 준수하기 위해 최소한의 인원이 참석하여 창업팀별 사업운영 성과공유 및 네트워킹을 진행했다.

 

우수 창업팀 중에는 저온 참기름, 들기름 및 전통 미숫가루를 사업 아이템으로 삼은 ㈜향촌당과 두뇌 역량강화 교육을 사업 아이템으로 한 이안협동조합이 특히 눈길을 끌었다.

 

㈜향촌당은 지역의 경력단절여성 및 주부계층을 고용하여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고 있는 기업으로, 2020 대구경북 소셜크라우드 펀딩대회에 참가하여 목표액 대비 500%를 초과하는 투자액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이안협동조합은 뇌파검사 및 훈련 사업을 통해 노인연계기관, 지역아동센터에 두뇌역량강화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스트레스 완화, 정서적 안정 등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는 기업으로 성장가능성이 기대되는 우수창업팀으로 선정됐다.

 
그 동안 경북형 사회적경제 취업창업학교 운영사업 추진을 통해 2017년부터 2019년까지 34개팀이 사회적경제 추구를 목적으로 하는 법인설립을 완료하여 창업에 성공했으며, 그 중 예비사회적기업 10개소, 마을기업 1개소가 지정, 협동조합 3개소를 설립하여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전환되는 성과를 보였다.
 
경북도에서는 올해도 지역의 예비 사회적경제기업가를 육성하기 위해 경북형 사회적경제 창업학교, 사회적경제 창업사관학교, 사회적경제기업 창업성장 역량강화사업 등의 사업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창업 이후 성장 단계별 특성에 맞는 맞춤형 지원으로 사회적경제기업 육성에 지원할 계획이다. 
 
김백환 경상북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사회적경제는 행복 경북, 따뜻한 경제라는 가치 아래 각종 공동체와 연대, 협력하여 지역 경제를 살릴 수 있는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의지를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