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코로나19 완치 학생·교직원 '후유증' 치유 지원

사회부 0 88

2.경북교육청, 코로나19 완치 학생·교직원‘후유증’치유 지원01(지난해 12월 22일 경북교육청 확진자 발생으로 선별 검사 진행하는 모습).jpg

2.경북교육청, 코로나19 완치 학생·교직원‘후유증’치유 지원02(지난해 12월 22일 경북교육청 확진자 발생으로 선별 검사 진행하는 모습).jpg

 

완치자 178명 대상 치유 상담 지원을 통해 극복 앞장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도내 코로나19 완치 학생과 교직원 178명을 대상으로 ‘후유증’ 치유를 위한 지원사업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후유증 치유 지원사업은 누구나 코로나에 걸릴 수 있는 상황에서 완치 후 일상생활에서 예상하지 못한 정신적·심리적·신체적 후유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 교직원에게 안정적인 학교생활과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기 위함이다.

 

 오는 1월 말까지 치유 지원 희망자를 파악해 심리적 후유증(스트레스, 우울, 소외감, 무력감 등)과 신체적 후유증(호흡장애, 두통, 가슴통증 등)에 대해 전문 심리 상담기관과 연계 지원한다.

 

 특히 학생들에 대해서는 전문가 상담과 의료기관의 건강검진 지원 등을 통한 세심한 관리로 빠른 회복을 지원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해 2월부터 현재까지 경북 도내 코로나19 학생 및 교직원 확진자는 학생 175명, 교직원 42명으로 총 217명이다.

 

 지난 15일 기준으로 178명이 완치되었고 치료 중인 사람은 학생 34명, 교직원 5명으로 총 39명이 의료기관이나 생활치료센터에서 치료 받고 있다.  

 

임종식 교육감은 “이번 코로나19 후유증 치유 지원사업을 통해 정신적·심리적·신체적으로 어려움을 겪을 수 있는 학생과 교직원이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고, 배려를 통한 서로간의 응원과 따뜻한 치유 환경을 만들어 완치자들이 하루빨리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