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5일 상주시 교회 발 코로나19 환자 8명 발생

사회부 0 239

2.jpg

 사진은 본 교회와 상관 없음.

 

 

상주시 교회 발 코로나19 환자 8명 발생
접촉자 61명 검사에서 8명 확진, 교회 소독하고 폐쇄
지하 교회에서 예배보고 식사 함께해, 추가 접촉자 확인 중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북 상주시에서 25일 코로나19 환자 8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상주시는 개운동의 한영혼교회 목사와 가족·신도 등 8명이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으로 나타났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23일 이 교회 신도 A씨가 오한·근육통·기침 등의 증상이 있어 검사한 결과 코로나19 양성으로 확인됐다. 상주시는 이에 따라 교회 신도 를 조사해 A씨와 접촉한 61명을 검사했고, 목사 등 7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시는 A씨의 밀접 접촉자 12명을 자가격리시키고 교회를 소독한 뒤 폐쇄했다. 또 추가로 21명의 검체를 채취해 검사를 의뢰하고 감염자들의 동선을 정밀하게 추적해 접촉자가 있을 경우 추가로 검사를 의뢰하기로 했다.
 
 상주시 관계자는 “지하에 위치해 환기가 제대로 되지 않는 상태에서 예배를 보고 식사를 함께한 것이 집단감염의 원인으로 추정된다”며 “정확한 신도 수와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고 밝혔다. 상주시는 이 교회와 관련이 있는 사람들은 반드시 보건소를 찾아 검사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