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문화/인터뷰/칼럼 > 인터뷰
인터뷰

 

[인터뷰]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 "진오스님의 미국대륙횡단탁발마라톤, 종교 최고의 선 사랑의 실천"

김도형 0 526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진오스님(꿈을이루는사람들 대표)이 2020년 2월부터 120일간 베트남 돕기 미국대륙횡단탁발마라톤의 대장정에 오른다. 거리는 무려 5,200여 킬로미터다.

 

이번 대장정에는 울트라마라톤계에서 황깡이란 별명으로 통하는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가 진오스님의 완주를 위해 동행한다.

 

진오스님의 해외 장거리탁발마라톤의 든든한 동반자이자 둘도 없는 동료인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는 대장정을 앞둔 소감에 대해 "진오스님이 하시는 다문화가족과 국가적인 일에 동참해서 너무 기쁘다."면서 엄청난 장거리에 따른 두려움도 앞서지만 "함께 더불어 사는 세상이라고 같이사는 세상을 만들기 위한 일환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7_114Ud018svc1863afz6dzkmg_ds8fbj.jpg

 

평소에 5,200km 대장정을 완주하기 위해 어떤 훈련을 했는지에 대해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는 하루 15km~20 km씩 산을 많이 달렸다고 한다.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는 "무엇보다 훈련보다도 의지가 중요하다고 본다. 항시 의지를 다지며 마인드 콘트롤 하고 있다."며 무사히 완주해서 다녀 오겠다고 전했다.

 

83967630_2509364859276294_5131558819964387328_o.jpg

 

진오스님과 평생 동반자로서 늘 동행하면서 느낀점에 대해 황철수 울트라마라토너는 "많은 거리를 달렸다. 일본 1000km, 베트남 2,200km, 스리랑카 등 여러 곳을 달렸다. 저는 진오스님을 존경하는 이유가 개인의 이익을 위하여 움직이는 것이 아닌 온 인류의 사랑을 넘친다는 것"이라며 "종교의 최고 선은 사랑의 실천이라고 생각한다"는 말과 함께 진오스님의 고귀한 뜻에 미력하나마 동참하는 것에 대해 감사함을 느낀다고 소감을 피력했다.

 

8_b14Ud018svc9x38lmepp8e9_ds8fbj.jpg

 

 

83477628_2509364785942968_6684577440389398528_n.jpg

 

83648552_2509364765942970_2304259506311266304_n.jpg

 

 

83767068_2509364835942963_5812715846853722112_n.jpg

 

 

83690979_2509364812609632_2783133829940903936_n.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7_612Ud018svc19wafsb2i3deq_uja4b7.jpg

 

a_he0Ud018svc1bz3s69gyuwl6_uja4b7.jpg

 

a_ie0Ud018svcw5t4vo4feq6i_uja4b7.jpg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