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문화/인터뷰/칼럼 > 인터뷰
인터뷰

 

구미경찰서 대통령 단체표창 수상, 2017 치안성과 전국 1위로 선정!

선비 0 1469

DJI_004.JPG

 

'최첨단 주민밀착형 치안시스템'으로 대통령 단체표창 수상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구미경찰서(서장 김한섭)는 경찰청이 실시한『2017년 치안성과 우수관서 평가』에서 전국 252개 경찰서 가운데 최우수 경찰서(1위)로 선발됐다.

 

이번 전국 경찰관서 성과평가에서 구미경찰은 객관적인 평가 점수(치안성과 평가)와, 심사위원회 평가에서 전국 1위를 차지하는 쾌거를 이루었다.

 

3.jpg

7.jpg


구미경찰은 그동안 주민의견 수렴과 참여를 위한 간담회 개최로 맞춤형 치안정책을 추진하였다. 지역별, 직능별 “찾아가는 범죄예방 간담회”를 통해 주민 2,000여명과 의견 교류를 하였고 ,  과속카메라 설치 등 98건에 대해 조치·개선을 하였다. (총 111건 접수, 88.2% 해결) 또한 구미시 관내 30개소 남녀 자율방범대와 범죄예방 간담회 및 합동순찰을 통해 범죄 분위기를 제압하고 주민 의견을 직접 청취하여 치안정책에 적극 반영했다.


사회적 약자인 여성과 아동의 안전 귀가를 지원하기 위해 전국 최초 2014년 구평동 안심귀가거리 사업을 시작으로 2015년 상모사곡동, 2016년 원평동‧도량동, 2017년 신평동‧비산동에 안심귀가거리를 지속 조성했다.


안심마을 및 안심귀가거리의 주요 사업 내용은 블루투스를 기반으로 한 위치 정보 및 각종 정보(생활안전지도, 방범시설물 위치 등)를 제공하는 스마트 치안을 도입하고, 또한 어두운 골목길은 부엉이등·참수리보안등과 같은 각종 보안등으로 밝히고 방범용 CCTV를 설치하는 등 CPTED를 통한 범죄유발환경을 개선하였으며, 원룸 침입 범죄 예방을 위해 가스배관에 대한 형광물질 도포·가스배관 방범덮개 설치 등 범죄를 유발하는 환경을 근본적으로 제거했다.

 

1.jpg

  

골목길 여성 안전 대책의 일환으로 전국 최초로 태양광을 활용해 CCTV에 전원을 공급하게 함으로써 이전 설치가 자유로운 이동형 CCTV(로드캅)를 개발하여 운영하고 있다. ※ 로드캅(Road Cop) : 거리의 경찰관이라는 뜻
 

 구미경찰은 이동형 CCTV(로드캅)를 보다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매월 지리적프로파일링 시스템(Geo-Pros)을 활용한 발생 범죄 분석을 통해 이동형 CCTV의 설치 장소를 선정했으며, 관내 구역별‧시간대별 범죄위험지역을 매달 분석하여 범죄다발지역 내 가시성 높고 신고출동이 용이한 지점을 거점 근무 장소로 선정해 순찰계획을 수립하여 선제적인 예방치안을 전개했다.


      ※ 지리적프로파일링 : 범죄정보시스템과 지리정보시스템을 연계하여 범죄에 대한 공간적 예측, 분석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범죄예방 및 수사에 활용

 

그리고 순찰신문고와 모아모아지도를 제작하여 경로당·마을회관 방문, 주민간담회 개최 등을 통한 주민의견을 수렴하여 주민이 원하는 장소·시간대별 맞춤형 순찰활동을 지속 전개하고 있다. 

 

교통사고예방 활동에도 중점적으로 활동했다. 맞춤형 교통사고 예방 활동의 일환으로 학교 등굣길에서 캠페인 활동과 빛 반사 가방고리(로보캅 폴리, 1070개)를 제작하여 어린이들에게 나누어 줬으며 지역 주민간담회 및 마을회관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에게는 빛 반사 조끼(560개)와 야광지팡이(1,298개), 반사스티커(5,000개)를 배부하여 교통사고 예방에 힘썼다.

 

2.jpg

 
어린이, 노인 등 교통약자를 대상으로 맞춤형 교통안전교육을 꾸준히 실시하고 있으며, 주민 안전과 소통을 고려한 교통사고 우려 지역의 교통안전 시설물 점검 및 보완, 교통신호체계를 개선하는 등 교통사고를 예방하기 위한 대상별ㆍ테마별 맞춤형 교통사고 예방활동을 실시했다.

또한,  계절ㆍ지역ㆍ시간별 심층 분석한 교통사고 발생 데이터를 바탕으로 상습 사고 발생지역에 대해서는 사고유발 요인행위에 따라 법규위반 단속, 농기계 사고예방 홍보 및 교통약자(어린이, 노인) 보호를 위한 활동 등 실질적인 교통경찰활동을 펼쳤다. 

 

3.jpg

 

특히, 중요 교통사고 유발 요인 행위인 음주운전과 과속운전에 대하여는 주간․야간 불문한 단속활동을 실시하고 있으며, 음주․과속운전자는 언제 어디서든 단속될 수 있다는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서민생활을 침해하는 좀도둑 퇴치 등 생활밀접 범죄에도 강력 대응하여 좋은 평가를 받았다. 매월 1회 경찰서장 주재『절도 분석회의』를 개최하여 범죄의 수법·시간·장소 등을 타 지역 발생사건과의 비교분석으로 피의자 검거율 향상에 도모 했다.

생활주변 폭력배 특별단속(17.2.7~5.17)으로 서민경제 보호(22건)으로 도내 1위를 달성하고 내부적으로는 분기별 형사, 지역경찰『포도왕 선발』로 검거 우수자에 대한 자긍심도 고취하여 내부 활력향상에도 노력했다. 그 결과로 절도범죄 검거율이 50.1%(16년) → 74%로 상승(17.1.1.∼9.30.) 했다.

 

1.jpg

 

경제범죄에 대해서는 추적수사 강화를 위한 전화금융사기전담반(17.1.13.)을 편성하여 범인 추적의 어려움을 해소하여 경찰을 사칭하여 피해자(A씨 68세)로부터 1,500만원을 편취한 피의자 검거, 개인정보 유출을 미끼로 피해자(B씨 73세) 등 4명으로 부터 1억 2,430만원을 편취한 피의자를 추적하여 검거하는 등 전담반을 편성한 이후로 총 91명(구속 8명)을 검거, 피해품을 회수했다.
 

피의자 검거뿐 아니라‘경찰’중심으로 지자체 등 7개 기관과 지역사회 피해자 통합지원 연계망을 구축, 업무협약 체결로 신속한 피해자 지원 기반도 마련했다.

 

건전한 청소년 문화 조성을 통한 내실 있는 청소년 경찰학교 운영으로 선도학생 집단상담(10회·50명), 학교폭력 예방 교육(120회·3,000명), 학부모 교육(올바른 자녀 양육 교양, 10회·150명) 등을 체계적으로 진행하여 도내 “특별교육 이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가정폭력에 대해서는 지역 주민센터 및 노인복지센터를 방문,『네잎클로버』이동상담소를 운영하여 가정폭력 및 학대범죄에 대한 상담과 범죄예방 홍보활동을 전개했다.

노인ㆍ아동 등 실종 예방 및 발견 인프라 구축을 위해 지역 내 마을회관, 유치원, 행사장소를 찾아가 지문 등 사전등록 실시로 사회적약자 보호에도 힘썼다.

한편, 구미경찰서는 오는 20일(금) 광화문에서 열리는 경찰청 주관 ‘17년 제72주년 경찰의 날 기념식에서 김한섭 구미서장이 대통령 단체표창을 수여받을 예정이다.

김한섭 구미경찰서장은 “구미경찰서가 치안성과 평가에서 전국 1위의 영예를 안을 수 있었던 것은 구미경찰은 물론 구미시와 구미시의회를 비롯한 지역사회와 구미시민들의 헌신적인 노력과 성원 덕분에 선정 될 수 있었다”면서 “구미경찰은 앞으로도 범죄로부터 안전한 구미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IMG_3601.JPG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가능> 

 

 

 

 

2.jpg

 

5.jpg

 commonPhotoDownload.jpg

 

,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