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모두 하나되자” 목회자 언론인 초청 간담회

사회부 0 260

이만희_총회장이_25일_천지일보가_개최한_신천지_계시록_세미나_간담회에_초청되어_zoom을_통해_참석자들과_인사를.jpg

 

25일 천지일보 주최 '이만희 총회장 초청 신천지 계시록 세미나 간담회' 참여

국내 목회자·기자 “종교 쇠락하는데, 왜 신천지만 급성장?”

이만희 총회장 “성경의 목적은 천국과 영생, 모두가 하나되어 하나님 모시고 살자”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의 계시록 세미나가 종교계에 新기류를 일으키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에 따라 ‘이만희 총회장 초청 신천지 계시록 세미나 간담회’가 지난 25일 오전 10시께 줌(ZOOM)으로 개최됐다.


천지일보 주최로 열린 이날 간담회는 전 세계에 요한계시록 열풍을 일으킨 이만희 총회장을 초청해 그간 세미나에 참석한 목회자 및 언론인, 그리고 국내 목회자을 대상으로 질의응답식으로 마련됐다.



이날 세미나를 통해 신천지예수교회는 전 세계 목회자들의 폭발적 반응과 함께 신학교 및 교회 1,900여 개소와의 협약(MOU) 체결 등 성과와 함께, 이만희 총회장이 신앙을 시작하게 된 계기부터 요한계시록의 전장을 보고 들었던 당시 상황까지 밝히며 계시록에 기록된 예언과 실상을 소상히 설명했다.


25일_천지일보가_개최한_신천지_계시록_세미나_간담회에_초청받은_이만희_총회장이_참석자들과_함께_위아원We_Are.jpg

 

25일_천지일보가_개최한_신천지_계시록_세미나_간담회에_초청받은_이만희_총회장이_참석자들의_질문에_답변하고_있다.jpg

 


이날 국내 목회자들과 기자들은 △신천지교회의 ‘10만 수료식’ 비결과 ‘추수’의 성경적 의미 △계시록에 기록된 ‘144,000’의 의미와 구원받는 자 △예수님이 예비하시는 '처소(요14장)'는 어디인지 △모든 교회가 쇠락한 가운데 신천지의 급성장 이유 △2000년간 신학자 및 목회자의 계시록 해석이 다른 이유 △성경에서 말하는 이단 △현 시점에서 신앙인들이 천국 갈 수 있는지, 신앙의 목적을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 등에 대해 질문했다.


이만희 총회장은 신천지의 ‘추수’의 성경적 의미에 대해 “성경에서 말하는 말씀은 세상에 있어진 것들을 빙자해서 비유를 베풀어하시는 말씀이다”면서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씨 곧 말씀을 뿌리셨고(마13장), 이 말씀으로 뿌린 씨의 열매들을, 전도된 사람들을, 예수님의 이름으로 그 사람들을 모으는 것이 추수”라고 설명했다.


이어 “재림 때는 영으로 천사와 같이 와서(마24:30~31), 예수님의 뿌린 하나님의 씨들을 추수해서, 하나님의 새 언약의 말씀 계시록으로 마음에 새겨 인(印)쳐서 하나님의 새 나라를 창조하는 것(계21장)이다”고 부연했다.


계시록의 ‘144,000’ 의미와 구원받는 자에 대한 질문에는 “144,000은 예수님 피로 죄에서 해방된 자이며 제사장(계1:5~6)”이라며 “‘144,000만 구원받는 것이 아니다. 144,000이 차고 나면 대환란이 일어나며 흰 무리들이 셀 수 없을 정도로 많이 나온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다. 우리 모두 하나님 말씀 안에서 하나가 돼야 한다”고 했다.


예수님이 예비하시는 ’처소(요14장)‘에 대한 질문에는 “재림 때는 예수님 승천해서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 만들었고, 그것을 가지고 온다고 하셨다(마25장). 하늘에서 오는 나라는 육체의 나라가 아니고 영체다. 예수님께서 예비하러 가셨으면, 다시 오실 때는 예비한 것을 가지고 오시는 것”이라고 답했다.


모든 교회가 쇠락한 가운데 신천지가 급성장하는 비결에 대해서는 “하나는 하나님의 도움이 있어야 한다. 또 진리의 말씀과 말씀이 이뤄진 실체가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참 신앙인은 성경에 하나님이 약속하신 것을 이루실 때 믿는 것”이라며 “모든 만물들이 하나님 말씀이 이루어지길 학수고대한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다. 예언이 있으면 이루어진 실체가 나타나야 하고, 이제 이루어졌으니 그것을 전하는 것이다. 말씀의 실체가 나타난 것을 깨닫고 신앙인들이 하나가 되면 좋겠다”고 말했다.




2000년간 신학자 및 목회자들의 계시록 해석이 다른 것에 대해서는 “하나님이 장차 이뤄질 것(계시록)을 일곱 인으로 봉해서 가지고 있었다. 누가 알 자가 없다. 안다고 하는 자가 거짓이다”며 “예수님이 봉한 책을 취해서 계시록을 이루셨는데 이룰 때 그것을 본 사람이 있고, 그가 예수님의 사자로서 보고 들은 것을 교회들에게 증거하는 자(계22:16)이며 계시록 1장에서 22장까지 모든 것을 밝혀준다”고 답했다.


 


이어 “나팔 불어 온 세계 이렇게 전하는 것이 모든 교회들에게 증거하는 것이 되지 않겠나 싶어 세미나를 개최하게 됐다”며 계시록 세미나 배경을 설명하며 목회자들에게 말씀을 들어보고 연구하고 확인할 것을 거듭 촉구했다.


 


마지막으로 이만희 총회장은 “하나님도 예수님도 잃었던 나라를 찾아야 한다. 지금까지 사망의 권세 마귀가 6천년 주관해왔지만, 계시록 때는 하나님이 통치한다. 하나님 안에서 재창조, 하나님 안에서 하나가 되어 같이 살아가자는 뜻”이라며 “서로 종교 가지고 싸우지 말고 서로 비교하고 잘못된 것은 밝혀 발전적으로 하나가 되어 하나님 모시고 가족되어 같이 살았으면 좋겠다. 성경의 목적은 천국과 영생이다. 신앙인들도 하나님도 입장은 같다. 다같이 하나님 모시고 하는 소망에 들어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신천지예수교회는 2021년 10월부터 요한계시록의 성취를 알리는 세미나와 비유로 기록된 천국 비밀을 알리는 세미나를 연이어 개최하고 있다.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을 필두로 12지파장이 펼친 요한계시록 세미나는 유튜브를 통해 24개 언어로 전 세계 공개되고 있다. 현재까지 유튜브 누적 조회수 1천100만뷰를 돌파했다. 목회자 측의 요청으로 신천지예수교회 강사 파견과 교재 제공도 진행되고 있다. 세미나 영상은 신천지예수교회 공식 유튜브 채널(https://bit.ly/2021revs)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신천지_이만희_총회장이_25일_천지일보가_개최한_신천지_계시록_세미나_간담회에_참석해_목회자와_언론인들의_질문에.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