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천지 다문화센터, 외국인 대상 설명절 행사 개최

김도형 0 313

사진3.jpg

 

대구 SMC, 윷놀이하며 고국향수 달래요

각국 명절 소개시간도 가져···세계 문화 소통의 장 마련

 

(전국= KTN) 김도형 기자= 대구 신천지 다문화센터(이하 대구 SMC, Shincheonji Multicultural Center)가 설명절을 맞아 한국 고유의 문화를 알리고 고국을 그리워하는 이들의 향수를 달래고자 지난 3일 오후 대구 SMC 다문화센터에서 지역 내 외국인 50여명을 대상으로 'SMC와 함께하는 세계인의 맛과 멋' 행사를 열었다.

 

이날 행사는 ▲한국 설문화 소개 ▲세배하기 ▲윷놀이 ▲자국나라 음식과 옷 소개 순으로 진행, 한국문화 뿐 아니라 파키스탄, 베트남, 방글라데시 등 외국인들이 자국의 설명절 문화도 소개하는 세계 문화의 소통과 화합의 장으로 마련됐다.

 

사진2.jpg

 

이날 처음 한복을 입고 세배를 했다는 조칸(20·미얀마)씨는 "한국의 문화도 배우고 미얀마의 명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서 너무 좋았다. 특히 한국의 윷놀이는 너무 재미있었다"고 말했다.

 

최명석 SMC 대구경북지부장은 "고국을 떠나 한국에서 자신의 꿈을 키우는 외국인 수강생들과 함께 즐거운 설날을 보냈다"며 "이후 이들을 위한 무료건강검진 프로그램 '찾아가는 건강닥터'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4년 2월 발족한 대구 SMC는 한국어교사, 태권도·기타·오카리나 교사 등 15명의 전문인들이 재능기부 형식으로 운영하고 있다. 현재 센터에는 미얀마·우즈베키스탄·스리랑카·방글라데시·네팔·베트남 등 총 13개국 130여명의 외국인들이 등록해 매주 30~40여명이 수업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1.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