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해경청,강원 속초서 2019년 한ㆍ러 연합훈련 실시

윤진성 0 85

- 15일부터 4일간 인명구조 등 해상 연합훈련 및 정례회의 개최 -

 

 

72197279_909842706061421_5413702175190679552_n.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동해지방해양경찰청(청장 윤병두)은 국제성 해양상황에 대한 공조대응 능력 강화를 위해 10월 15일부터 18일까지 4일간 강원 속초에서 러시아 국경수비부 연해주사령부와“2019년 한․러 연합훈련”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동해해경청은 2019년 한․러 연합훈련을 위해 러시아 국경수비부 연해주사령부 소속 만츄르함(MANCHUR 2,695톤)이 10월 14일 러시아 블라디보스톡항을 출항해 15일 08시경 속초항으로 입항한다고 말했다.


첫째날 15일 속초항에서 동해해경청 주관으로 윤병두 동해해경청장, 이재현 속초해경서장 등 대한민국 해양경찰 40여명과 러시아 대표단장 등 총 70여명이 참석해 러시아 함정 입항환영식을 개최한다.


오후에는 2019년 한․러 해상 연합훈련 사전회의를 실시하고 이어 러시아 대표단은 속초해경서 및 속초시청 등 주요기관을 방문한다.


둘째날 16일은 속초 동방 5해리 해상에서 러시아 경비함정 1척과 동해해경청 경비함정 3척(3007, 505, P-77정), 연안구조정 1척, 고속단정 3척, 헬기 1대가 동원돼 화재발생 상황을 가정한 인명구조 훈련을 실시한다.


동해해경청 관계자는“매년 격년제로 한국과 러시아가 번갈아 가면서 상호 방문 연합훈련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한․러 연합훈련을 통해 양국 공조체제가 더욱 강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