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예방접종 중단 백신 31명 접종…이상반응 없어

윤진성 0 48

 

20150903173149_qowmqhlq.jpg

 

(전국= KTN)윤진성 기자=전라남도는 정부와 백신 조달 계약을 맺은 신성약품이 공급한 일시 접종중단 독감 백신을 목포시에서 31명이 접종받았으며, 현재까지 이상반응은 없는 상태다고 밝혔다.

전라남도가 조사한 바에 따르면 목포에서 접종이 이뤄진 이번 백신은 콜드체인(냉장유통)을 유지해 공급된 것으로 파악됐으며, 백신 유통차량의 온도기록지에도 백신 보관 적정온도인 2~8℃를 준수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접종자 31명은 목포지역 의료기관 2곳에서 접종 중단이 공식발표된 지난 22일 오전 10시 이전인 오전 7시 30분에서 8시 사이께 접종 받았으며, 접종자 중 아직까지 이상반응을 일으킨 사례는 없다.

전라남도는 목포시와 공조해 접종자들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식약처와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독감 백신 제조사가 시행했던 안정성 평가에서 해당 제품들이 통상 25℃에서 최소 14일, 최대 6개월까지 품질을 유지하는 것으로 확인된 바 있다.

전라남도는 질병관리청 백신 유통조사 및 품질검사 결과에 따라 접종 재개 등 후속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전라남도 한 관계자는 “접종된 백신이 유통과정에서 적정 냉장 온도를 유지하고 배송된 만큼 문제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 22일 독감 백신이 유통과정 중 상온에 노출된 문제로 국가 예방접종 사업이 전격 중단됐으나, 기존 공급체계와 별도 운영중인 만 12세 이하 어린이 및 임신부의 접종은 지난 25일 오후부터 재개됐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