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설공단, 광평천 공영주차장 유료 운영 재개

사회부 0 218

구미시설공단 광평천 공영주차장 유료운영 재개.jpg

 

(전국= KTN) 김도형 기자= (무인정산시스템 공사로 10월, 11월 무료 개방 중인 광평천 공영주차장이 12월 1일부터 정상 운영 된다.


 무료개방 기간 중 이중 주차, 장애인 전용 주차구획 및 친환경 자동차 전용 주차구획 내 무분별한 주차, 보행자 통로 주차 등 무질서한 모습을 보인 주차 환경이 차츰 제자리를 찾을 것으로 보인다.


 구미시에서 추진 중인 지능형 교통정보 시스템(ITS, Intelligent Transport System)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 주차장 무인정산시스템은 사용자 스스로가 요금 확인 및 결제 후 출차하는 셀프 정산의 개념으로, 구미시설공단에서는 도입 초기 혼란 최소화를 위해 일정기간 출구마다 주차관리원을 배치하여 사용 방법 안내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무인정산시스템 도입으로 광평천 공영주차장은 카드결제 전용 주차장으로 탈바꿈하며, 새로운 시스템에서 사용이 불가한 기존 요금권은 금액에 맞게 신규 제작된 할인권으로 교환할 수 있으니 버리거나 훼손하지 말고 공단에서 안내하는 추후 일정에 따라 교환하여 필요시 사용하면 된다.


 또한 기존 정기주차권 이용객의 경우 시스템의 데이터 이전을 통해 별다른 신청 없이 사전 결제만 하면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으나 앞으로 월 정기권 사용기간은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로 변경되며, 새롭게 도입 준비 중인 온라인 결제 환경이 완료 되면 현장 방문 필요 없이 비대면으로 편리하게 이용기간 확인 및 결제가 가능할 전망이다.


 공단은 주차관리원들로 하여금 무인정산시스템이 낯선 이용자를 위해 비대면 호출 기능을 활용한 선제적 통화 응대를 병행하고, 시스템 장애 발생에 대비한 자체 시설 점검반을 운영하는 등 운영상 미숙사항은 지속적으로 빠른 보완을 추진하겠다고 알려왔다


 구미시설공단 이사장(채동익)은 “이용자 분들께서 새로운 시스템의 조작에 처음에는 다소 불편함을 느끼고 시간이 걸리실 수 있으나 거듭 이용하시면 편리함과 주차장 관리 투명성‧효율성에 대한 신뢰가 높아지실 것으로 생각한다”며 “변화될 무인 주차 환경의 운영 핵심인 현장 상주 인력 최소화 부작용을 상쇄하면서도 고객 편의를 지속 제공할 수 있는 빠르고 다변화된 초기 대응 체계 구축에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