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숙경 전남도의원, 청년 기술 창업자 위한 ‘청년창업펀드’ 조성 강조

윤진성 0 236

231127 한숙경 의원 청년창업펀드 조성 강조.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전라남도의회 경제관광문화위원회 한숙경 의원(더불어민주당ㆍ순천7)이 최근 일자리투자유치국을 대상으로 한 2024년도 예산안 심사에서 “청년 기술 창업자를 위한 적극적인 펀드 조성으로 활발한 투자가 뒷받침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전남창업기술지주회사는 2026년까지 자회사 30개 설립, 연 매출 1000억 원 달성, 500여 명의 고용을 목표로 지난 2018년 말 전남지역 대학․연구기관의 우수기술을 사업화해 청년 창업을 활성화할 목적으로 설립됐다.

 

한숙경 의원은 “전남창업기술지주회사 참여대학이 현재 목포대, 순천대, 동신대, 목포해양대, 전남과학대, 전남도립대 등 6개 대학에 불과하다”며, 도 예산이 많이 투입되는 한국에너지공대와의 연계 추진을 제안했다.

 

또한 “기술력을 갖춘 초기 창업기업에 집중 투자가 중요한 만큼 청년들의 꿈과 미래를 실현할 수 있는 다양한 펀드 조성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이에 전남도 위광환 일자리투자유치국장은 “지역 벤처기업을 육성하기 위해 현재 미래혁신산업 펀드 조성을 추진하고 있으며, 안정적 펀드 운영을 위해 지역 내 기업 및 기관들과 협의가 진행 중이다”고 답변했다.

 

한숙경 의원은 “청년 기업은 대개 창업 5년 이내에 자금난을 겪게 된다”며 “다양한 기관과의 연계를 바탕으로 도내 벤처 스타트업이 국내 시장뿐만 아니라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재정적·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말아야 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