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비자가 구름처럼 밀려온 상주베리축제 성료!<한국유통신문.com>

선비 0 325

“상주베리축제”가 함창명주테마파크에서!1.jpg

 

무더위 속에서도 8,000여명이 다녀가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상주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육심교)에서 주최하고, 상주베리축제추진위원회(대표 유병열)에서 주관하는 『제2회 상주베리축제』가 성공리에 마쳤다.  

 

서울, 대구, 부산 등 각지에서 약 8,000명의 관광객들이 모여 북새통을 이루었다. 이들은 베리 생과·가공품 구입 및 체험행사 참여 등을 하면서 축제를 매우 즐겼다.

 

베리류(오디, 복분자, 블루베리, 아로니아)는 노화 방지와 각종 성인병 예방에 탁월한 효과가 있어 최근 각광받고 있다. 이번 축제에서는 갓 수확한 신선한 베리를 판매하여 도시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였다. 

 

작년과 달리 로컬 푸드 판매장, 농업기술센터 홍보관(상주 예밀 홍보관, 농업용 클로렐라 홍보관, 상주 쌀 음식 홍보관) 등이 더 추가되어 소비자들에게 좀 더 많은 볼거리가 제공되었고, 농산물 조기 소진의 문제점을 해결하여 축제가 끝날 때까지 판매가 끊어지지 않도록 했다.  

 

“상주베리축제”가 함창명주테마파크에서!2.jpg

 

기술보급과 특화작목담당은 “작년의 애로사항을 반영하여 성공적인 축제를 개최하도록 노력했으며, 앞으로도 불편사항을 개선해나가면서 지역주민과 함께하는 축제가 될 것이다.” 라며 성공적인 축제로 이어나갈 것임을 다짐했다. 

“상주베리축제”가 함창명주테마파크에서!3.jpg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가능> 

 

[르포25시] 한등골 권역별사업 추진 위원장의 불법산지전용 전횡, 구미시 옥성면의 최순실

 

소상공인의 POS관리비용 절감으로 경쟁력 재고 및 스마트 전통시장 육성의 선구자!


사본 -m_logo2

http://cafe.naver.com/circulatenews/3488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