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농업기술원, 수출 유망 국산딸기 쾌조!<한국유통신문.com>

선비 0 170

4.24.(월) 수출 유망 국산딸기

 

딸기 수출 신품종 현장평가회에서 큰 호응 받아...
‘금실’, ‘홍실’ 수출유망품종 현장애로기술 적극 해결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은 국내에서 육성한 딸기품종의 수출적합도를 높이기 위해, 주요 신품종의 생육 후기 특성을 점검하고 평가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1일 진주시 대평면 수출딸기 신품종 시범단지에서 열린 ‘딸기 수출 신품종 시범단지 현장평가회’ 는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과 농촌진흥청 수출딸기연구사업단이 공동으로 주관하여 최근 육성된 품종들의 생육특성, 과실품평, 시식 등 평가를 실시했다.

 

이날 현장 평가회는 이상대 도 농업기술원장을 비롯하여 황정환 국립원예특작과학원장 등 관계 공무원, 재배농가, 유통업 관계자, 대학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국내에서 육성한 신품종 딸기 10여 품종에 대한 품평과 시식회를 가졌는데, 도 농업기술원에서 육성한 금실과 홍실 두 품종이 수출유망 품종으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도 농업기술원이 개발하고 2015년도 품종보호출원한 신품종 ‘금실’과 ‘홍실’ 두 품종은 꽃 수정이 잘되어 상품과율이 높으며, 당도와 경도가 좋은 장점 때문에 수출유망 품종으로 높은 점수를 얻었다.

 

특히 금실 품종은 수확시기가 빠르고 풍미가 좋아서, 지난해 홍콩 시범수출과 서울 가락시장에서도 큰 호평을 받아 수출과 내수가 모두 가능한 품종으로 재배농가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는데, 전년도에는 진주, 산청 등 10농가, 4ha가 재배되고 있는 수준이었으나 앞으로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하였다.

 

금실 딸기 육성자인 도 농업기술원 윤혜숙 박사는 “매향을 대체할만한 새로운 수출유망 품종으로써 농가에 조기 보급을 위한 무병모주 생산을 더욱 확대할 것이이다”며, “품질 고급화와 생산성 향상을 위하여 현장애로기술을 적극 해결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가능> 

 

 

소상공인의 POS관리비용 절감으로 경쟁력 재고 및 스마트 전통시장 육성의 선구자!


사본 -m_logo2

http://cafe.naver.com/circulatenews/3488   

 

브로콜리 새싹차 및 파우더 구매 클릭!

사본 -3.jpg

(주)그린버드 브로콜리 새싹차, 파우더 상담문의: 한국유통신문 유통사업부 054-456-9865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