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북도·구미시·쿠어스텍코리아(유) 반도체 파인세라믹 관련 투자양해각서(MOU) 체결

김도형 0 243

[투자통상과]쿠어스텍코리아 투자양해각서(MOU) 체결5(사진추가).jpg


총 472억원 투자(FDI4천5백만불), 120명 고용

쿠어스텍코리아 반도체 파인세라믹 투자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상북도·구미시는 ‘18. 7. 2(월) 11:00 구미시청 국제통상협력실에서 쿠어스텍코리아(유)와 2019년까지 472억원(FDI 4천5백만불), 고용 120명, 반도체 파인세라믹 관련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 날 체결식에는 ‘장세용’ 구미시장을 비롯하여 ‘팀 왬프러’(Tim Wampler) 쿠어스텍(주) 부사장, 황중하 도 투자유치실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하였다.

 

구미국가산업단지에서 10년간 함께

쿠어스텍코리아(유)는 쿠어스텍(주)가 100% 투자한 외투기업으로 지난 2007년 6월 구미외투지역에 입주, 반도체 세라믹 가공품을 생산, 어플라이드머터리얼즈, 램리서치 등 주요 기업에 납품하고 있으며, 연매출 260억 원, 수출 2천만 불의 중견기업이다.

 

[투자통상과]쿠어스텍코리아 투자양해각서(MOU) 체결4(사진추가).jpg

 

모기업인 쿠어스텍(주)는 1910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에 본사를 두고 전 세계 17개국에 현지 공장을 운영하고 첨단 테크니컬 세라믹 부품을 생산하고 있다.

 

구미외국인투자지역을 아시아 거점으로

현재, 구미외국인투자지역에는 일본을 비롯한 4개국 20개사가 입주하고 있으며 3,500여명의 근로자들이 생산 활동에 종사하고 있다. 또한, 도레이첨단소재 등 입주한 모든 기업이 첨단기술을 수반하는 사업으로 국내 삼성전자, LG디스플레이 등 대기업에 소재와 부품을 공급하고 있어 지역 산업의 시너지 효과를 거양하고 있다.

 

쿠어스텍코리아는 외투기업의 성공모델

앞으로도 구미시는 쿠어스텍코리아(유)와 같은 첨단기술을 갖고 있는 외투기업들이 국내 기업들과 상호 협력을 통하여 구미산업단지의 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을 다하고자 한다.

 

특히, 양해각서(MOU) 체결식에서 ‘장세용’ 구미시장은 “쿠어스텍코리아의 구미 투자는 반도체 관련 세라믹 산업을 발전시키는 좋은 사례로서 청년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기대가 된다.”고 했다.

 

이 달의 기업 회사기 게양식도 함께

이날 쿠어스텍코리아(유) 관계자 일행은 투자양해각서(MOU) 체결에 이어서「구미시 기업사랑 및 기업 활동 촉진 등에 관한 조례」에 의거 매월 실시되고 있는 이달의 기업으로 선정되어 참석 임직원과 구미시청 공무원들이 함께 하는 회사기 게양식도 했다.

 

[투자통상과]쿠어스텍코리아 투자양해각서(MOU) 체결3(사진추가).jpg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tp://www.youtongmart.com

youtongmart.gif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