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상공회의소 2/4분기 기업경기전망 조사, 기업경기실사지수(BSI) 112 호전 전망 우세!

선비 0 330

사본 -11.jpg

 

’18년 2/4분기 기업경기전망 112로 호전 전망 우세…

전 분기 전망치 대비 15포인트 상승, 전기․전자124, 기계․금속․자동차부품 125 호전 전망 우세
가장 큰 대내외리스크 32.0% 노동환경 변화 꼽아

이어 환율변동(18.0%), 금리인상 가능성(17.3%), 美․中과의 통상마찰(16.7%) 순
주요 수출상대국은 중국 가장 커…미국, 기타(유럽, 일본), 동남아 등으로 수출해
5년 전에 비해 수출환경은 61.3% 악화되었다고 응답해
교역과정에서 통상마찰 95.5% 없어, 4.5% 있다고 응답, 피해 입은 경우 별다른 대응하지 않고 수용
한미 FTA 개정 협상…43.7% 개정을 하되,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이 최소화되도록 해야 한다고 응답
우리나라 수출환경 100점만점에 평균 68점 나와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구미상공회의소(회장:류한규)가 지난 2월 22일부터 3월 13일까지 지역 내 89개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실시한「2018년 2/4분기 기업경기전망 조사」에 따르면 BSI 전망치는 112로 나타나 호전 전망이 우세하였고, 전분기 전망치(97) 대비 15포인트 상승했다.

 

기업경기실사지수(BSI)는 기업들의 현장체감경기를 수치화 한 것으로 0~200 사이로 표시되며, 100을 넘으면 이번 분기 경기가 전 분기에 비해 호전될 것으로 예상하는 기업이 더 많음을 의미하며, 100미만이면 그 반대이다.

 

 

기업경기실사지수(BSI)는 체감경기를 반영하는 일종의 심리지수로 긍정적 혹은 부정적 신호전달 기능 수행을 통해 시장에 경기방향성을 제시하고 단기적인 경기변동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경기예측지표이다.

 

한편, 업종별로는 기계‧금속‧자동차부품 업체에서 125로 가장 높게 나타났고, 전기‧전자는 124로 주력업종에서 긍정적으로 경기를 점쳤으며, 나머지 업종 중 섬유·화학은 100으로 불변, 기타(90)업종은 악화가 우세했다.

 

사본 -12.jpg


 2/4분기 중 세부 항목별로는 매출(내수) 113, 매출(수출) 111, 영업이익(내수) 105, 영업이익(수출) 106, 자금조달여건 102로 나타나 매출과 영업이익 등 생산 물량과 채산성 지표가 1/4분기에 비해 개선될 것으로 전망하였으며, 규모별로는 대기업 100, 중소기업 116으로 대기업은 불변, 중소기업은 호전 전망이 좀 더 우세했다.

 

사본 -13.jpg


우리경제에 가장 큰 영향을 주고 있는 대내외리스크는 32.0%가 노동환경 변화를 꼽았고, 이어 환율변동(18.0%), 금리인상 가능성(17.3%), 美‧中과의 통상마찰(16.7%), 미래에 대한 대비 부족(12.7%), 가계부채 증가(2.0%), 기타(1.3%)순으로 나타났다.
 또

 

한 응답업체의 35.6%는 수출실적이 없다고 답했고, 20.5%는 중국, 15.1%는 미국, 15.1%는 유럽‧일본 등 기타지역, 13.7%는 동남아로 수출하였으며, 5년 전과 비교했을 때 61.3%는 수출환경이 악화되었다, 24.2%는 그대로다, 14.5%는 개선되었다고 응답했다.

 교역과정에서 통상마찰(반덤핑, 상계관세, 세이프가드 등)의 피해 경험 유무에 대해서는 95.5%가 없다, 4.5%만이 경험한 적이 있다고 응답하였고, 피해를 입은 경우 대부분 별다른 대응하지 않고 수용한다고 밝혔다.


 현재 이슈화 되고 있는 ‘한미 FTA 개정협상’에 대해 43.7%는 개정을 하되 우리에게 미치는 영향이 최소화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으며, 이어 현재 협정이 상호 호혜적이므로 미국을 설득해 현상유지(26.8%), 우리 입장을 적극 주장해 더 반영시켜야 한다(22.5%), 미국의 요구가 과도하거나 불합리하면 폐기도 생각해야한다(7.0%) 순으로 나타났다.

 

 마지막으로 ‘우리나라 수출환경에 점수(100점 만점)를 매긴다면 몇 점을 줄 수 있는가’라는 질문에 평균 68점으로 나와 중국, 미국 등 통상마찰과 환율 급변 등으로 녹록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구미상공회의소 김달호 경제조사부장은 올해 2/4분기 구미산단 체감경기는 2017년 2/4분기 이후 1년 만에 기준치를 상회해 다소 경기가 호전될 것으로 보이지만 대내적으로는 근로시간 단축과 최저임금 상승, 대외적으로는 美, 中 통상마찰과 美금리인상, 환율부담 등 어려움이 상존해 노와 사가 더욱 합심하여 효율적 성장과 변화에 발 빠른 대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thumb-20161031231750_ycrhrmyv_600x336.jpg

김달호 구미상공회의소 경제조사부장 인터뷰 영상1

구미경제살리기 및 구미공단 살리기를 위한 대토론회, 김달호 부장 발언 영상2

 

※조사개요
- 조사기간 : 2018년 2월 22일 ~ 3월 13일
- 조사대상 : 구미지역 제조업체(표본 : 700여개사)
- 응답업체 : 89개사
- 조사방법 : 전화, 팩스, 이메일, 우편 등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tp://www.youtongmart.com

youtongmart.gif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