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상남도, 지난해 해외마케팅 사업으로 33백만 달러 수출계약

선비 0 111

경남도, 2017년 해외마케팅 지원 사업 투자대비 12배 효과

지난해 무역사절단, 전시박람회 참가 기업 245개사 대상 성과 조사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총 289건 33백만 달러 수출 계약 추진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남도가 지난해 해외마케팅 지원 사업으로 245개 기업을 지원하여 3천2백694천 달러(289건, 한화 약 359억 63백만 원) 규모의 수출 계약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작년 한 해 동안 도에서 주관한 무역사절단, 전시∙박람회 참가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 참여 후 계약이 이루어진 사례를 도가 지난 1월 16일부터 31일까지 조사한 결과이다.

 

도는 매년 FTA 시장과 거대한 신흥시장 공략으로 수출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수출 중소기업 해외마케팅 지원 사업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작년에는 무역사절단 파견, 해외전시박람회 참가 지원, 해외인증 획득 지원 등 총 41회의 해외마케팅 참가와 11종의 수출역량 강화 사업을 추진했다.

 

해외마케팅 참가 당시 현장에서 3,330건의 상담을 실시하였으며, 이 중 289건을 계약으로 성사시켜 상담건수 대비 계약 성사율 8.7%로 이는 상담건수 10건 중 1건 정도를 실제 계약으로 연결했다는 점에서 상당한 성과를 거뒀다.

 

경남도에서 해외마케팅 지원 사업으로 수출 계약한 돈을 환화로 계산하면 약 360억 원에 달해 2017년 투입 예산이 29억 원인 점을 감안하면 약 12배에 이르는 투자 효과를 본 셈이다.

 

지난해 주요 성과로는 4월 동경 국제 식품전에 참가한 A사의 경우 부각류와 수산가공품 등 일본 내 기업과 100만 달러 상당의 수출 계약을 맺었으며, 독일 슈투트가르트 자동차 부품 전시회에 참가한 B사는 23만 달러의 제품 공급 계약 및 발주로 올 2월 수출 예정이다.

 

또한, 테헤란 자동차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C사의 경우 이란 기업과 12월 계약을 체결하고 지난 1월 관련 샘플 제공 후 3년간의 수출 계약을 맺어 오는 5월 1차 물품 선적 예정에 있다.

 

그 외에도 다수의 기업들이 무역사절단, 해외전시박람회 참가 후 현지 기업과의 추가 접촉 및 방문을 통해 수출로 연결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곽영준 경남도 국제통상과장은 “ 우리 도에서 추진하는 해외마케팅 사업이 도내 중소기업의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꾸준히 해외시장에 접근한 결과, 가시적인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수출 지원 시책을 통해 기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해외마케팅 사업이 정부의 최우선 정책과제인 일자리 창출로도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남도는 올해도 지난 1월부터 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하여 해외마케팅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하고 있으며,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경상남도 해외마케팅 사업지원 시스템(trade.gyeongnam.go.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하면 된다.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http://www.youtongmart.com

youtongmart.gif

 

 

국제통상과 서지숙 주무관(055-211-3263)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