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아자개쌀 두바이 첫 수출 선적

선비 0 307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상주 아자개영농조합법인(대표 안성환)은 이정백 상주시장, 안창수‧남영숙 시의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아자개쌀 두바이 첫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이번에 선적된 쌀은 19톤(10kg-900포, 20kg-500포)으로 금액은 3천만원 상당이다. 이는 2018년 들어서 상주에서 두바이로 수출하는 첫 품목이다.  

 

 상주시는 아랍에미리트(두바이, 아부다비) 시장 확대를 위해 2017년 하반기부터 수출홍보관 4개소를 설치‧운영하고 있으며, 두바이몰의 아자개쌀 입점에 이어 버섯, 오이, 사과, 곶감 등 다양한 품목 수출확대에 힘쓰고 있다.

 

  이정백 상주시장은 비관세 장벽이 낮은 두바이 시장을 거점으로 중동시장 개척을 통해 수출시장 다변화를 꾀하고, 품질 고급화를 통한 상주시의 위상 정립 및 수출시장 확대를 통한 농가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유통마케팅과

최 종 운

이 영 택

이 동 형

054-537-748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