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운영성과평가 결과 우수특구 선정

사회부 0 138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1)-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jpg

 

한국형 헴프 산업화의 표준 모델 제시

특구 지정 이후 신속한 실증 착수 및 관련 기업 유치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안동시(시장 권기창)가 추진하는「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가 우수특구에 지정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022년 8월 4일「규제자유특구위원회」를 개최하고 1~4차 규제자유특구 24개를 대상으로 2021년 운영성과를 심의해「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외 3개소를 우수특구로 선정했다. 우수특구에따라 추가 예산지원 및 지자체 담당자 표창 등 인센티브도 부여될 예정이다.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4)-헴프 특구.jpg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3)-헴프 특구.jpg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는 2020년 8월 지정 이후 3차 특구 중 가장 먼저 실증에 착수했다. 특히, 이번 우수특구 지정은 타 지역에 소재하는 역외기업의 특구 내 이전(18개사), 고용창출(72명), 안동과학대 바이오헴프학과 신설을 통한 인력양성 등 한국 헴프 산업화의 표준 모델을 제시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현재「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에는 총괄주관기관인 (재)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을 비롯한 4개 기관과 함께 ㈜유한건강생활, 한국콜마(주), 교촌에프앤비(주) 등 31개 특구사업자 총 35개 기관 및 기업들이 참여하고 있다. 2021년 4월 31일 재배 및 안전관리, 2021년 8월 10일 추출·제조 분야에 대한 실증에 착수하였으며, 현재까지 안전성·유효성 입증을 위한 실증데이터 축적에 집중하고 있다.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7).jpg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6).jpg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5).jpg

 

0809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 우수특구 선정 (2)-헴프 특구.jpg

 

한편, 최근 전 세계적으로 대마 취급 규제완화 추세와 더불어 헴프산업은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미국, 캐나다 등 해외 많은 국가들이 의료용 헴프 사업을 합법화해 나가고 있고, 식품, 화장품 분야에서도 다양한 상품들이 개발돼 시장규모가 크게 확대되고 있는 상황이다. 

 

권기창 안동시장은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가 우수특구에 지정될 수 있도록 각고의 노력을 기울여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우리 시가 한국형 헴프산업의 거점도시로 도약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이루며 활력 넘치는 성장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투자유치과 바이오산업팀

과 장

조 풍 제

팀 장

김종일

주무관

정우성

054)840-5020

Fax

840-5019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