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 SK실트론 반도체 웨이퍼 공장 1조 1천억원 대규모 투자 유치

사회부 0 304

SK 실트론 전경.jpg

 

반도체 웨이퍼 분야 1조 1천억원 규모 투자 유치 쾌거

1,000여명 규모 신규 인력 채용 계획

소부장(소재, 부품, 장비) 강소도시로 재도약



(전구= KTN) 김도형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구미국가3산업단지 내 1조 1천억원 규모의 「SK실트론 반도체 웨이퍼 공장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3.16.(수) 공식 발표하였다.


 SK실트론은 글로벌 반도체 시장의 수요 급증에 따라 안정적인 공급망 확보를 위해 국내 증설 투자를 검토 중이었다. 

이러한 증설 투자계획을 인지한 구미시는 시장을 단장으로 한『SK실트론 증설투자 유치․지원TF』를 구성하여 2021년 7월부터 9개월여 동안 투자유치를 위한 다양한 유치 및 지원 방안을 검토해 왔다.  


이러한 구미시의 전폭적인 행정지원 아래 SK실트론은 대규모 투자를 조기에 결정할 수 있었으며, 향후 글로벌 웨이퍼 시장에서 선두주자로 도약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투자는 SK실트론이 2024년까지 구미국가3산업단지 내 4만2,716㎡ 규모의 최첨단 Si 반도체 웨이퍼 공장을 건설한다는 계획이며, 이에 따라 1,000여 명의 신규 인력 채용도 계획하고 있어 구미지역 경제 활력 제고 및 신규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하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 동안 지역 경제계에서는 대기업의 수도권 및 해외 이탈로 인한 피해 의식이 구미경기 회복의 최대 악재로 작용했지만, SK실트론의 대규모 투자로 인해 구미 산업이 재도약을 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동시에 구미시가‘소․부․장 강소도시’로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큰 기대감을 내비췄다.


 SK실트론은 반도체 핵심 부품인 실리콘 웨이퍼를 제조하는 글로벌 주요 기업 중 하나로, 2020년부터는 실리콘 카바이드(SiC) 전력반도체용 웨이퍼 시장에 진출하여, 전기차·5G 등의 보급‧확산에 대응하는 차세대 사업으로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 


 현재 SK실트론은 반도체 핵심 소재 제조분야에 국내 최고 기술을 보유하고 있으며, 올해 초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지정하는‘소․부․장 으뜸기업’으로 선정되어 미래 성장 가능성과 산업 경쟁력을 인정받은 동시에 글로벌 TOP 기업으로 꾸준하게 성장해가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지역과 기업의 상생‧발전을 위해 구미 투자를 결정해 주신 SK실트론 장용호 대표님께 감사드린다. 

 

투자협의 -장용호 대표.jpg

투자협의 -장용호 대표, 장세용 구미시장

 

이번 반도체 분야 투자유치를 통해 구미시가 반도체 생산 메카로, 소․부․장 중심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동원하여 지원하겠다. 구미시가 다시 한 번 대한민국 산업 중심도시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으며 무엇보다 대기업의 투자를 갈망해온 42만 시민들과 함께 이 기쁨을 함께 나누고 싶다.”라며 투자유치 성공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기업지원과

과 장

 

계 장

 

주무관

 

(부서장)

054-480-6100

(담당자)

054-480-6123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