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유치기업 고용·투자 확대…‘기업하고 싶은 도시’조성 속도

사회부 0 251


영주 1-1 영주시,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투자유치 ‘협력’.jpg

 

 

 

중소기업 성장 위한 디딤돌 정책시행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으로 ‘기업유치 청신호’


(전국= KTN) 김성원 기자=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와 산업구도 변동 등 변화의 시기를 겪고 있는 가운데,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가 새해를 맞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책을 내놓으면서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기업하기 좋은도시’는 영주시의 핵심 정책 중 하나로, 포스트 코로나를 대비하며 더 좋은 여건과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 기업지원 시책을 대폭 확대하는 등 그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시는 지난해 탄소섬유제조 중소기업인 에이스씨엔텍(주) 등 7개 기업과 2,291억원의 투자양해 각서를 체결하고 381개의 신규일자리를 만들어 냈다. 이 같은 성과는 1기업 1담당제와 기업을 직접 찾아 투자유치에 힘쓰는 등 적극적인 노력의 결과라는 평가다. 실제로 1기업 1담당제를 통해 지난 한 해 동안 94건의 기업 애로 및 건의사항을 처리하고, 기업의 새로운 투자유치를 이끌어 내는 등 다양한 성과를 거둔 것으로 나타났다.

 

 

영주 1-2 장욱현 영주시장 관내 기업체(삼호엔지니어링) 방문 현장.JPG

 

영주 1-3 장욱현 영주시장 기업체(선일일렉콤) 방문 현장.JPG

 

영주 1-4 1기업 1담당 기업도우미로 금원섭 투자유치과장이 현장을 방문해 기업 애로사항에 대해 상담을 하고 있다..jpg

 

영주 1-5 장욱현 영주시장 기업체(삼호엔지니어링) 방문 현장.JPG

 장욱현 영주시장 기업체(삼호엔지니어링) 방문 현장

 

 

올해 역시 지역경제 활성화와 기업유치를 위한 총력전을 펼칠 준비를 마쳤다. 시는 지난해에 이어 기업하기 좋은 도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올해 초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면서 기업유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담은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특히 올해는 기업유치 뿐만 아니라, 자금지원, 기업경영지원, 일자리・창업지원 등 디딤돌 정책을 마련해 지역경제의 허리라고 할 수 있는 중소기업을 집중적으로 지원해 나갈 방침이다. 


먼저 코로나19 장기화로 활력을 잃은 지역 기업을 위해 369억 규모의 운전자금을 지원한다. 기업 당 3억에서 우대기업의 경우 최대 5억까지 대출해주고 1년간 4% 이내에서 대출이자를 보전해 주는 것으로, 자금난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의 숨통을 틔어주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기업경영지원 사업으로는 중소기업 기술성장 디딤돌 사업, 중소기업 근로환경 개선지원사업, 강소기업 육성기반 구축사업, 원스탑 경영애로 지원사업, 기업맞춤형 입찰정보시스템 운영 지원 사업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특히 올해 신규 사업인 중소기업 기술성장 디딤돌 사업은 2022년 정부 공모과제 지원 예정인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 당 최대 1천 500만원을 지원하며, 사업주가 관내 아파트, 빌라 등을 임차하여 기숙사로 제공할 경우 임차비의 80%(1인당 월30만원 한도)를 1년간 지원해주는 중소기업 근로자 기숙사 임차비 지원 사업을 통해 근로자의 주거 및 생활안정을 돕는다.

 

시는 지난해 언택트산업분야 청년일자리 지원사업으로 8개社 8명이 취업에 성공한 것을 시작으로 올해는 경상북도 주력산업 및 디자인 분야 기업에서 만 39세 이하 청년근로자 채용 시 인건비의 90%(기업, 월 최대 180만원)와 지역정착금(근로자, 10만원)을 최대 2년간 지원해 주는 사업을 시행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근로여건 개선을 위해 인턴사원을 고용한 기업과 인턴기간을 거쳐 정규직으로 전환된 근로자 모두에게 300만원을 지원하는 중소기업 정규직프로젝트 사업을 추진해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에 나선다.


또한 지난해 창업보육센터 內 29개 기업을 대상으로 경영기술지도, 법률컨설팅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 데 이어 올해에는 수출역량강화 및 맞춤형 마케팅 활동 등 지원을 강화해 창업 사업자를 육성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뒷받침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영주시는 성공적인 지역경제활성화를 위해 투자유치 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적극적인 행정지원, 기반시설 지원 등 재정적인 지원과 함께 기업을 수시 방문해 고충사항을 해결하는 등 사후관리에 힘써 기업이 지역에 제대로 정착할 수 있도록 입주기업에 대한 투자환경 개선에도 힘쓸 방침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기업 경쟁력 향상을 위한 정책과 환경개선을 통해 일자리 창출과 기업 맞춤형 투자유치활동에 집중하여,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경북 경제의 중심 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영주 1-1 영주시, 한국중견기업연합회와 투자유치 ‘협력’(사진 왼쪽부터 반원익 한국중견기업연합회 상근부회장, 장욱현 영주시장).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투자유치과

과 장

금원섭

팀 장

김혜경

주무관

김민아

054)639-6122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