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현지마켓 맞춤형 생산으로 수출시장을 확대하라!

선비 0 233

미국 현지마켓 맞춤형 생산으로 수출시장을 확대하라!1.jpg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상주시는 11월 8일부터 15일까지 NH농협무역, 미국의 대형도매상인 MOOGUNG(무궁인터내셔널)과 협력해 LA한남체인을 비롯한 9개 매장에서 상주배 홍보판촉행사를 펼쳤다. 이번 행사는 대미 배 수출단지 간 경쟁을 최소화하고 미국 내 현지 마켓 공급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업무협의도 함께 진행됐다.

 

  시는 무궁인터내셔널과 협의를 통해 현지마켓에 공급하기 위해서는 현지인들이 좋아하는 작은 배를 소포장 위주로 수출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확인했다. 또 작은 배를 생산하기 위한 농가의 동의와 손실에 대한 지원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시는 무궁인터내셔널을 통해 한인 마켓 등 현지 마켓이 작은 배 100컨테이너는 수입할 수 있을 것으로 파악했다. 지난해 상주의 배 수출량은 260컨테이너(3,414톤)였다.

 

미국 현지마켓 맞춤형 생산으로 수출시장을 확대하라!6.jpg

 

 시는 작은 배가 미주지역 등 포화상태가 된 한인마켓의 출혈경쟁을 피할 수 있고 수출가격 안정화와 국내시장 가격지지를 통해 배 생산농가의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정백 상주시장은 “현지마켓이 요구하는 맞춤형 생산방식을 통해 안정적인 수출시장을 확보하고 수출확대를 위한 행정적 지원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미국 방문에는 상주시의회 안창수 의원, 상주외서농협 지종락 조합장, 이상진 상무, 상주 대미단지 지한진 회장, 오영탁 총무, 시 관계자 등이 함께 했다.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71002102218_fqjqwdef.gif

20171002104641_xnkpxylt.gif20171002104641_wjhwsabs.gif

 

thumb-20171002104646_ukekpdhg_600x796.jpg

 

유통마케팅과

신 중 섭

이 영 택

이 동 형

054-537-7483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