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 구미시 특산품 전시․판매

선비 0 555

[위생과]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 구미시 부스 운영2.jpg


구미 식품의 우수성을 경북에 알리다 
        베이쿠미 구미빵 시식판매 행사에 관람객 대거 몰려!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구미시(시장 남유진)에서는 지난 9. 22일부터 3일간 포항시 만인당에서 개최한 「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에서 구미시 부스 운영으로 지역 음식 및 특산품을 전시․판매하여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박람회는 ‘경북 음식의 맛과 멋, 글로벌 K-푸드로의 도약 !’이라는 주제로 도내 23개 시·군의 우수 식품을 통해 경북 식품의 브랜드가치를 높이고, 먹거리를 관광자원으로 개발하기 위해 개최된 것으로, 구미시에서는 지역특산물 전시․판매를 위한 비즈니스관과 시식(음) 행사, 대표음식 전시관 및 구미시 홍보관 운영 등 4개부스에 11개 업체가 참여하여 내실있게 운영했다.
  
구미시 비즈니스관에서는 지역 농·특산물과 음식문화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하여 지역특산품인 곰실농원의 표고버섯, 무등명품된장의 된장, 고추장, 간장류와 백야농원의 청국장, 보리막장류, 플러스농장의 벌꿀, 풀내음식품의 선식, 산촌토종농원의 꿀, ㈜금오산전통식품의 한과, 천생베리에서는 저당류 잼을 전시․판매했다.

 

특히 구미시와 구미시제과협회가 공동 개발하여 지난 5월부터 시판되고 있는 ‘베이쿠미 구미빵’ 시식행사를 통해  1,000여명이 참가하는 등 호응도가 높아 구미의 대표적 먹거리 관광상품으로 기반을 다지고 있어 베이쿠미가 안정적으로 시장에 정착하는 계기로 보인다.

 

또한 연의하루에서는 연잎차, 연근차 시음으로 연꽃으로 유명한 구미 지역 명소(해평면)를 홍보하고 지역특산물 판로를 개척했다.

대표음식점 전시관에는 인의동 소재 ‘복터진 집’ 에서 복 샤브양념 구이, 복어 순살강정 등 아홉 종류의  ‘복요리 상차림’ 을 우리시 대표음식으로 전시하여 지난해에 이어 구미를 대표하는 복요리 음식으로서 위상을 제고했다.

 

구미시에서는 매년 개최되는 경북식품박람회에 대비하여 앞으로도 지역의 많은 특산품과 식품제조업체 및 외식업소가 참여하여 지역식품의 우수성을 알림과 동시에 새로운 판로를 개척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계획이다.

[위생과]제10회 경북식품박람회 구미시 부스 운영3.jpg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가능> 

 

소상공인의 POS관리비용 절감으로 경쟁력 재고 및 스마트 전통시장 육성의 선구자!


사본 -m_logo2

http://cafe.naver.com/circulatenews/3488   

 

thumb-20170811164023_vqcatetm_600x595.gif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