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희룡 국토부장관 초청 구미현안 보고회, 구미시장 건의사항에 대해 '적극 검토' 화답

사회부 0 231

(경북= KTN) 전옥선 기자=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9.26.(월) 구미를 재방문하여 조찬 특강을 진행하고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예정지를 방문하였다.

 

1664151439473-14.jpg

 

1664159014158.jpg


 특강은 구미상공회의소 2층 대강당에서‘하늘길로 열리는 새희망 구미시대’라는 주제로 진행되었으며, 지역 제조업체 근로자, 도·시의원, 관련 부서 공무원을 포함한 200여 명이 참석해 성황을 이뤘다.


 이번 방문은 지난 8월 8일 국토부장관 조찬 특강의 후속 조치에 따라 이루어졌다. 당시 원희룡 장관은 지역 현안사업에 대하여 청취한 후 “윤석열 정부의 핵심 공약이기도 한 국토균형개발 관점에서 지역의 애로점 등을 국토부 실무진들과 면밀히 검토한 후 9월 중에 다시 구미를 찾아 중간보고를 하는 자리를 마련하겠다.”는 의지를 전한 바 있다.

 

1664151439473-13.jpg

 

1664151439473-7.jpg

 

1664151439473-6.jpg

 

1664151439473-4.jpg


 김장호 시장이 국토교통부에 주요현안 및 건의사업은 ▲남부내륙철도 연계『KTX 구미역』정차, ▲통합신공항 대구경북선『동구미역』신설, ▲『김천JC~낙동JC』중부내륙고속도로 확장, ▲『구미 역후광장 지하주차장』운영 재개, ▲『국도33호선~5산단~신공항』국도(지선) 지정, ▲2023년『지능형교통체계(ITS)』지속 구축 등 총 8건이다.


 원희룡 장관은 KTX구미역 정차와 동구미역 신설에 대해서는 ‘적극 검토’, 나머지 건의사항에 대해서는 ‘적극 추진’으로 추진 계획을 제시하였으며, 지능형 교통체계(ITS)구축 사업에 대해서는 23년도 국비 30억원 지원을 약속하였다.


 원희룡 장관은 또한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건설 예정지를 방문하여 현장에서 사업예정지 현황에 대해 보고받은 뒤, “대구경북 통합신공항이 지역 발전의 중심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차질 없는 사업 추진에 모든 노력을 경주할 것”을 주문하였다.


 김장호 시장은 “지역의 발전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광역교통망 확충을 통한 지역균형 발전 기반 조성이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특히 KTX구미역 정차는 구미 시민의 가장 절실한 숙원사업인 만큼 남부내륙철도와 연계하여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앞으로 더욱 구체화해 나갈 예정이다.


 김장호 시장은 앞으로 지역의 주요 현안 과제를 해결하기 위해 국토교통부를 비롯한 관계기관, 경상북도와 긴밀한 소통 및 적극적인 협력을 추진해 40만 시민이 기대하는 것 이상의 구미시대를 열어갈 계획이다.


1664151439473-2.jpg

 

1664151439473-1.jpg

 

1664151439473-0.jpg

 

1664159040207.jpg


 

1664159010590.jpg

5_7b7Ud018svc4ghdtyegjh49_tg3zvl.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도시계획과

과 장

전 천 수

계 장

장 봉 섭

주무관

김 주 아

(부서장)

054-480-5400

(담당자)

054-480-5404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