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포문화숲길! 상징성, 대표성 높은 국가숲길로 재탄생

사회부 0 38

“내포문화숲길” 국가숲길 지정 기념식 열려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지난 11월 1일 “내포문화숲길”을 국가숲길로 지정하고 이을 기념하기 위하여 27일(토) 내포문화숲길 예산방문자센터에서 국가숲길 지정 기념식을 개최했다.

 

 

loadImg (2).jpg

 

loadImg (1).jpg

 


2021년 5월 1일에 처음으로 지리산둘레길, 백두대간트레일, 대관령숲길, 디엠지(DMZ)펀치볼둘레길 4개 대표숲길을 지정하였으며 이번에 두 번째로 내포문화숲길과 울진금강소나무숲길을 국가숲길로 지정하였다.


지방자치단체 중 처음으로 국가숲길로 지정된 충청남도의 내포문화숲길은 역사적 문화적 가치가 매우 높아 매년 30만 이상이 찾아오는 명품숲길이다.


 

loadImg (6).jpg

 

loadImg (7).jpg

 

 

내포문화숲길은 충청남도 서산시, 당진시, 홍성군, 예산군에 걸쳐 조성한 320km의 둘레길로 숲길의 역사·문화적 가치를 주제별로 4개 주제(31개 길)로 운영되어 다양한 역사·문화체험을 할 수 있으며 가야산의 99과 544분류 군의 식생 자생 및 노랑상사화 등 특이수종이 분포하고 있어 볼거리가 많은 숲길이다.

 

* 원효깨달음길(103.5㎞) ; 불교의 역사를 느낄 수 있는 숲길

* 백제부흥군길(110.3㎞) : 백제부흥운동의 역사를 느낄 수 있는 숲길

* 내포천주교순례길(47.8㎞) : 천주교 역사를 느낄 수 있는 숲길

* 내포역사인물 동학길(58.5㎞) : 내포의 인물 및 동학의 역사가 깃든 숲길


앞으로 산림청에서는 숲길 중 생태적 역사·문화적 가치가 높은 숲길을 연차적으로 국가숲길로 지정할 계획이며 국가숲길에 숨어있는 문화적 역사적 가치를 발굴하고 인문학적 가치를 덧입혀 품격 있는 숲길을 재창출하여 모든 국민이 숲길을 걸으면서 다양한 산림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장소로 만들 계획이다.


최병암 산림청장은 “국가숲길에 숨어있는 역사적, 문화적 가치를 발굴하고, 인문학적 가치를 더하여 다양한 산림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장소로 만들어 가겠습니다”라고 하였다.

 

loadImg (5).jpg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검증된 모든 물건 판매 대행, 중소상공인들의 사업을 더욱 윤택하게 해주는!

http://www.youtongmart.com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