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중혁 애국지사 100세 생신 축하 및 장병하 애국지사 인사 차 자택 방문

사회부 0 66

(3-3)애국지사_선물전달.jpeg

 

경북출신 생존 애국지사 생신 축하 및 설맞이 위문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경상북도는 2일 경북출신 생존 애국지사 권중혁 지사의 100세 생신을 축하하고, 민족 최대의 명절 설을 맞아 장병하 애국지사의 자택을 방문하였다.

 

권중혁 지사(21년생, 포항 출신)는 1944년 1월 20일 보성전문학교 재학 중 일본군 대구 24부대에 학도병으로 강제 징집되었다가 탈출하였다. 이 후 일본군 수색대에 체포되어 징역 4년을 선고받고 옥고를 치렀다. 정부는 2005년 공로를 인정하여 건국포장을 수여하였다.

 

또한 장병하 지사(28년생, 안동 출신)는 안동농림학교 재학시절 대한독립회연구단원 활동을 하다가 붙잡혀 5개월간의 옥고를 치르고 광복으로 출옥하였다. 정부는 1999년 공로를 인정하여 대통령표창을 수여하였다.

 

경상북도는 100세 생일을 맞이하는 권중혁 지사의 장수를 기원하는 ‘학수구령(鶴壽龜齡)’의 메시지를 족자에 담아 전달하였으며, 장병하 지사에게도 다가오는 설을 맞아 건강을 기원하며 위문하였다.

 

전재업 경북도 사회복지과장은 “우리가 지금 누리고 있는 자유와 평화는 순국선열, 호국영령들 한분 한분의 피땀 어린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면서 “현재 생존하신 애국지사는 국내외에 24명이다. 사회에 표상이 되는 이 분들을 정성스럽게 섬김으로써 보훈문화가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