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문화/인터뷰/칼럼 > 문화
문화

 

뮤지컬 ‘이육사–한 개의 별을 노래하자’, 15일부터 17일까지 공연

김도형 0 49

1-0808_3_1운동_100주년,_민족시인_이육사가_돌아오다_(1).jpg

 

3.1운동 100주년, 민족시인 이육사가 돌아오다.

 

(전국= KTN) 김도형 기자=  3.1운동 100주년, 항일 독립운동의 역사가 안동에서 뮤지컬로 다시 펼쳐진다.
 

이원록이라는 지식인이 이육사라는 민족 저항 시인으로 살아갈 수밖에 없던 이야기를 담은 뮤지컬 ‘이육사–한 개의 별을 노래하자’가 8월 15일부터 17일까지 저녁 8시 안동문화관광단지 특설무대에서 펼쳐진다.

  안동시와 경상북도가 주최하고 (재)세계유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뮤지컬 ‘이육사 - 한 개의 별을 노래하자’는 총 30여 곡에 달하는 노래로 구성됐다. 뮤지컬의 모든 대사가 노래로 진행되는 송스루 뮤지컬(song-through musical)로 공연 시간은 약 100분이다.

 

2-0808_3_1운동_100주년,_민족시인_이육사가_돌아오다_(2).jpg

 

  뮤지컬 ‘이육사 - 한 개의 별을 노래하자’는 40년 삶 동안 무려 17번의 검거와 투옥으로 죽는 날까지 일제에 저항했던 독립운동가로서, 치욕스러운 일제 만행을 잊지 않기 위해 수인번호 ‘264’를 가슴에 아로새긴 역사 속 시인 이육사의 삶을 되새기는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주인공 이원록(이육사) 역에는 뮤지컬 <스위니토드>, <파가니니>, <은밀하게 위대하게> 등에 출연한 실력파 뮤지컬 배우 서승원이 캐스팅됐다. 이육사의 아내인 안일양 역에는 뮤지컬 <꽃밭등 영웅들>, <왕의 나라 2>, <기적소리>에서 열연을 펼친 박혜민이 맡았으며, 일제 경찰 우시지마 역에는 뮤지컬 배우 전태준이 맡아 관객들에게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야외에서 진행되는 공연인 만큼 전 출연진과 연출, 스텝, 운영진은 관객이 더욱더 집중할 수 있는 공연을 만들기 위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다지고 있다.

  무료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재)세계유교문화재단 홈페이지(www.worldcf.co.kr)를 참고하거나, 전화(☎054-851-7173)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flower_im@naver.com

 

http://www.youtongmart.com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