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문화/인터뷰/칼럼 > 문화
문화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 창립식 및 제1회 구미청년문화축제 10일 열려

김도형 0 197

포스터2.jpg

 

구미의 심장을 다시 뛰게 할 청년 어벤져스가 떴다!

 (전국= KTN) 김도형 기자=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은 11월10일 오전11시 낭만연구소 사옥5층에서 내빈과 시민들이 모인 가운데 창립식을 갖고 본격적인 행보에 나선다.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의 관계자는 창립식에서 "청년선언문을 통해 어떠한 정치적 색깔을 띠지 않고, 구미의 청년들이 연합하여 구미 경제 활성화 방안과 문화.관광을 생각하며 다채로운 색이 있는 건강하고 활발한 도시 구미로 발전시키기 위해 힘차게 나아갈 것을 선언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창립식에 이어 진행된 제1회 구미청년문화축제는 10일과 11일 이틀간 원평동 하수종말처리장 공원 일대에서 열릴 예정이며, ‘구미 경제성장의 엔진을 다시 달군다’는 의미로 슈퍼카 모터쇼를 중심으로 드론체험, 전통놀이체험, 전동바이크체험, 그라운드골프체험 등 무료체험행사와 힙합, 댄스, 버스킹, 클래식 등 다양한 공연과 함께 플리마켓, 푸드트럭, 경품추첨 등을 운영해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를 제공한다.

 

원평하수.jpg

모터쇼.jpg

모터쇼2.jpg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 정세민 대표는 “구미의 경기를 가장 많이 체감하는 청년들이 자발적으로 나서서 중소기업, 상공인이 살아나는 프로젝트를 세우고, 아이와 젊은 부부들이 언제 어디서나 즐길 수 있는 문화.축제.관광을 발굴하고자 매주 머리를 맞대고 있다.”면서 “뜻을 같이 할 수 있는 많은 청년들과 자문위원들을 모집해, 젊은 도시 구미가 다시 활기를 찾을 수 있게 앞으로 다양한 사업들을 전개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구미청년문화협동조합은 지난 2월 구미청년문화연대로 출발해 3월 구미시장 후보자 초청 청년정책콘서트, 5월 제1회 낙동강수상스키.웨이크보드 워터페스티벌 축제를 기획.총괄 했으며, 지난달(10월) 구미시의 정식 허가를 받아 협동조합으로 거듭났다.

 

초대장(안).jpg포스터1.jpg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석포제련소 리포트(1)] 복구 불가능? 중금속 중독 피해 우려 환경파괴 심각, 안동호와 석포제련소를 가다


 

http://www.youtongmart.com

youtongmart.jpg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