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문화/인터뷰/칼럼 > 문화
문화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2017 구미아시아연극제' Come Together!<한국유통신문.com>

선비 0 635

      

병자삼인 공연사진.jpg

 

  (전국= KTN) 김도형 기자= '2017구미아시아연극제'가 9월 4일부터 16일까지 13일간 금오공대 대강당, 소극장 공터다를 비롯하여 구미시 일대에서 펼쳐진다. 구미시(시장 남유진)가 주최하고 (사)한국연극협회 구미지부(지부장 김용원)가 주관, 경상북도(도지사 김관용)와 국립금오공과대학교(총장 김영식), 구미예총(회장 이한석)이 후원하는 본 축제는 공식공연행사, 기획행사, 연계행사로 크게 나누어서 진행된다.

 

공식공연행사는 한·일·칠레의 해외 및 국내 공연작품 6개가 금오공대 대강당과 소극장[공터다]에서 나누어 개최된다. 금오공대 대강당에서는 9월8일 한국팀의 <타이터스>를 시작으로, 12일 칠레팀의 <BUNKER>가 무대에 오르게 된다. 또한 소극장 [공터다]에서는 9일 일본팀의 <YUYA>, 10일 일본팀의 <헬로우 고스트?>, 13일 일본팀의 <만스케 극장>, 14일 한국팀의 <쿵쾅쿵쾅 고물놀이터>가 공연될 예정이다.

 

만스케극장 공연사진.JPG

 

헬로우 고스트 공연사진.jpg

 

 기획행사로는 ‘시민예술가전’ ‘구미아시아연극제전’ ‘찾아가는 공연’이 준비되어 있어서 연극제 기간 내내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시민예술가전’으로는 11일 <그녀들의 수다>, 15일 <아빠들의 소꿉놀이>, 16일 <굿 닥터>가 시민들의 손으로 만들어져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구미아시아연극제전’은 구미아시아연극제의 발자취와 올해 공연되는 모든 작품에 대한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갤러리DA(구미시 금오시장로 4, 2층)에 전시를 준비하였다. ‘찾아가는 공연’은 13일 봉곡초등학교를 찾아서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버블공연이 진행될 예정이다.

 

 연계행사로 진행되는 제18회 영호남연극제는 소극장[공터다]에서 4일 <병자삼인>, 5일 <썽난 마고자>, 6일 <봄이 오는 소리>, 7일 <헤이, 부라더!>가 공연된다. 또한 구미시 일대에 직접 찾아가는 ‘작은 극장’ 공연으로 4일 <방울이의 낮잠여행>이 구미시 근로자문화센터에서, 5일 <신통방통 도깨비>가 삼일문고에서, 6일 <할매는 힘이 쎄다>가 순천향병원에서, 7일 <변화>가 경상북도립구미도서관에서 진행된다.

 

 구미아시아연극제를 주관한 (사)한국연극협회 구미지부의 김용원 지부장은 “2017구미아시아연극제는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가는 축제, 나아가 시민이 주인공이 되어 함께하는 지역 축제로써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고 밝혔다. 티켓 및 문의사항은 054-444-0604로 하면 된다.

2017구미아시아연극제포스터(확정).jpg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가능> 

 

소상공인의 POS관리비용 절감으로 경쟁력 재고 및 스마트 전통시장 육성의 선구자!


사본 -m_logo2

http://cafe.naver.com/circulatenews/3488   

 

 

externalFile.gif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