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상품정보 > 식음료품
식음료품

상주농가맛집 '두락' 개소식, 상주뽕잎과 쌀로 향토음식의 맥(脈)을 이어간다!

선비 0 17975

사업장 전경.JPG

시장님 격려말씀.JPG

 

(전국= KTN) 김도형 기자= 상주시농업기술센터는 11월 20일(월) 농촌여성 1인 창조농기업 창업사업 농가맛집 육성 시범사업으로 육성한상주농가맛집 『두락』사업장(상주시 서곡동)에서 관계공무원, 상주시여성단체협의회원 등 40여명의 내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소식을 개최했다.
 
 농촌여성 1인 창조농기업 창업사업은 지역여성농업인의 잠재된 솜씨를 이용한 지역농산물 부가가치를 증진하는 사업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기여를 목적으로 실시하는 사업으로 2015년 경상북도 농업기술원 공모사업으로 응모하여, 2016년 시범사업장으로 선정, 상주를 대표하는 농가맛집으로 육성하게 됐다. 

 

상주농가맛집 『두락』은 상주IC 인근에 위치해 상주를 찾는 관광객들뿐 아니라 시내 30분 이내 거리로 인근 직장인들이 점심시간에 찾기에도 적절한 곳에 위치하고 있다.
 
 농가맛집 뒤편 하우스 시설의 계절채소, 나물, 배추, 야콘잎 등의 텃밭채소들이 직접 재배되며, 매일 신선한 반찬들로 밥상이 차려진다.

 

 지역 농가에서 깨끗하게 손질하여 데쳐 말린 뽕잎을 수매하여 고품질의 상주쌀과 함께 갖은 양념으로 여자밥, 남자밥으로 나눠 짓는 뽕잎돌솥밥은 상시 손님들에게 인기이며, 총괄컨설팅을 통해 개발된 「오징어제육볶음」, 「누에수제떡갈비」, 「상지능이오리백숙」 등의 추가 반상으로 예약을 통해 즐길 수 있는 청혈밥상 코스요리도 있다.

 

상주농가맛집 『두락』대표 남금숙씨는 2014년 대구한의대 약선음식 요리교육으로 시작된 ‘약이 되는 밥상’에 대한 관심과 노력이 2016년 AT센터에서 개최된 국제요리경연대회 ‘금상’ 수상과 동시에 상주농가맛집 『두락』사업장 개소에 이르게 되었으며, 현재도 자극적이지 않으면서 현대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양념 및 음식 개발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 노력 중에 있다.

 

남금숙대표님 인사말씀.JPG

 

상주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처음 시작하는 마음 그대로 소신있는 경영과 도시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는 향토음식 맥(脈)을 이어 상주쌀과 뽕잎뿐 아니라 많은 농산물 소비촉진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음식소개.JPG

 

<한국유통신문 영남총괄본부장, KTN한국유통신문 인터넷 신문 발행인 김도형> flower_im@naver.com>

 

기사제보 및 사회적 공헌활동 홍보기사 문의: 010-3546-9865

<저작권자(c)한국유통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171002102218_fqjqwdef.gif

20171002104641_xnkpxylt.gif20171002104641_wjhwsabs.gif

 

thumb-20171002104646_ukekpdhg_600x796.jpg

 

농촌지원과

담당관

김 창 완

담 당

이 영 숙

주무관

김 세 화

054-537-7878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