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orld Geumgung Sports Association's Words of the Day》 Special plans f…

사회부 0 82


thumb-20210516064344_aigyqaxn_600x337.jpg

 Photo description: A mural in Sinpyeong Mural Village in Gumi has a small passage about happiness.




The First of the Three Kings: Fearless Disease




Don't want your body to be free from illness. If there is no disease in the body, greed is likely to develop, so the Buddha said, "Take medicine as a disease."


Master Wu Hak said, "Even if I look around, including myself, there are few people who have no disease. There are many people who suffer mentally even though they are physically healthy.


Mental and mental pain is also a disease. When non-human beings get sick, that's it, but we humans are aware of the disease unlike other beings."


However, when you get sick, you suffer and get frustrated, but on the contrary, some people study their minds because of the disease.


When a couple suffers from a serious illness, a person who was fine also suffers from a mental illness and eventually becomes sick together. Therefore, the couple is said to be one mind and body.


For a true couple, the worse the illness, the richer the marital relationship, and even if the disease shakes their lives, they accept it as fate and overcome the hard life.


However, if there is a couple who cannot sympathize with each other's pain, they are like a stranger. That doesn't mean you're living the wrong life. Because even he is meant to be.


There are many couples living with mental illness who do not trust and understand each other. Living to overcome mental illness is also a part of life.


Think of a couple with children as a destined community that must endure and live to the twilight, not divorce unless they think each other is an enemy.



-The World Geumgung Sports Association's words, special plans for Buddha's birthday, and all humans suffer from mental illness. -

2022. 5.16. 06:00


-World Geumgung Sports Association: 054-456-9865 3rd floor of Shinsiro 4-F, Hyeonggok-dong, Gumi-si, Gyeongsangbuk-do, Korea


-E-mail: flower_im@naver.com


-Recommended by heads of associations around the world


- Consultation on holding gold palace sports education programs and competitions for local governments, public institutions, schools, training centers, and military units across the country.


-I hope Oprah Gail Winfrey and Elon Musk and Mark Zuckerberg and Bill Gates will generously sponsor the world of gold palace sports to enhance human mental strength and health


사진 설명: 구미 신평벽화마을의 한 벽화에는 행복에 대한 소소한 글귀가 쓰여져있다.


 


보왕삼매론 첫째, 염심불구무병


 


몸에 병이 없기를 바라지 말라. 몸에 병이 없으면 탐욕이 생기기 쉽나니, 그래서 부처님께서 말씀하시되 "병고로써 양약을 삼으라."하셨다.


우학스님께서 말하길 "나 자신을 비롯해 주변을 둘러보더라도 병이 없는 사람은 거의 없다. 육체적으로는 건강하더라도 정신적으로 고통받는 사람도 많다.


정신적, 마음의 고통도 병이다. 인간 이외의 존재들은 병이 들면 그것으로 끝이지만 우리 인간은 다른 존재들과는 다르게 그 병을 자각한다."고 했다.


하지만 병이들면 괴로워하가나 좌절하게 되지만 반대로 어떤 사람들은 그 병으로 인해서 마음 공부를 하게 된다는 것이다.


부부가 한 명이 심한 병을 앓게 되면 멀쩡했던 한 사람도 마음의 병을 앓게되고 결국은 같이 아프게 된다. 그래서 부부는 일심동체라고 한다.


진실된 부부에게는 심한 병일수록 부부애를 더욱 돈돈히 만들어 주며, 병이 삶을 뒤흔들지라도 그것을 운명으로 받아들이며 고된 인생을 헤쳐나간다.


하지만 서로의 아픔에 공감하지 못하는 부부가 있다면 그들은 남남과도 같은 존재이다. 그렇다고 인생을 잘못 산 경우는 아니다.  그 조차도 인연이기 때문이다.


서로를 믿지 못하고 이해하지 못하는 마음의 병을 앓고 사는 부부가 많다. 마음의 병을 극복하기 위해 사는 것도 인생의 한 일부분이다.


자식을 가진 부부는 서로가 적이라고 생각하지 않는 이상 이혼하지 말고 견디며 황혼까지 살아야 하는 운명공동체로 생각하라.


 


-세계금궁스포츠협회장 어록, 부처님 오신 날 특별기획, 인간은 누구나 마음의 병을 앓고 있다. -

2021. 5.16. 06:00

 

 

 

 20201109080338_eifpxvyh.jpg

 

 

Examples of 7M treadmills and 5M treadmills for Geumgung Sports Competition.

 

thumb-20210507064746_ipsbxhzx_600x374.jpg

 

thumb-20210507064748_yewzsumh_600x379.jpg

 International Geumgung Sports Instructor Certificate.




,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