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동절기 선박 화재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여

윤진성 0 79

 

128177841_702806653702144_6850963850791193471_n.jpg

 

(전국= KTN)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오늘 3일 다가오는 동절기 선박 화재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동절기에 추운 날씨로 선박 내 화기 취급이 늘어나면서 선박화재 등 사고발생시 인명피해로 이어지는 비율이 높아 선박 종사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고 전했다.

 

이에 완도해경은 관내 항포구의 계류중인 선박들의 대해 해·육상 입체적인 순찰활동을 강화하는 등 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관리와 사고 발생 시 신속대응할 수 있도록 집중훈련에 나서는 등 총력을 기울인다고 전했다.

 

한편 지난 2월 5일 여서도 인근 해상에서 화재가 일어난 선박의 승선원 6명을 모두 구조, 10월 19일, 11월 26일 정박중인 어선에서 화재가 발생하여 화재 진화에 나섰다.

 

박제수 완도해경서장은 “동절기 선박 화재사고 예방을 위해 안전관리에 총력을 기울여 국민의 재산과 생명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