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수상레저 주요 출항지 현장점검 실시

윤진성 0 89

 

127171973_701533280496148_2952714264254572011_n.jpg

 

(전국= KTN)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지난 30일 완도항 등 관내 수상레저 주요 출항지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이번 현장점검은 26일부터 30일까지 5일간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파악하여 관내 실정에 맞는 수상레저 안전관리 계획수립을 위해 완도항, 신항만, 고금 상정항 등 3개소에서 이뤄졌다.


현장점검 결과 △저조 시 슬립웨이 상 무단주차‧ 이끼 등 이물질로 인한 안전사고 위험성 상존 △조업선 및 화물선 등 선박의 잦은 출입항으로 인하여 안전사고 발생 우려  △동호회, 개인 활동자의 대부분이 외지인으로 항포구 주변 쓰레기 무단 투기 및 소음 발생 등 의 문제를 확인했다.


박태준 완도해경교통레저계장은“이번 현장점검으로 여러 문제사항을 확인했으며 사고예방 대책을 마련하고 국민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