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소방서, 장마철 감전사고 및 침수피해 당부

윤진성 0 99

 

침수.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고흥소방서(서장 박상진)는 여름철 본격적인 장마가 시작됨에 따라 전기시설 점검 및 상습 침수지역에 대한 사전 정비에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장마철 집중하우로 침수된 지역의 전기시설에 접근하다 감전사고로 이어져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며, 습기가 많은 경우 평소보다 전도율이 20배 이상 높아 누전이 일어날 확률이 높다.

 

전기사고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전기기기 및 배선의 절연부분 노출 금지, 누전차단기 설치, 정격 퓨즈 사용, 배선용 전선 중간연결 사용 행위 금지, 정기적인 차단기 점검 등을 해야 한다.

 

또한 집중호우가 예상되면 집주변 하수도나 배수구를 점검하고 막힌 곳을 뚫어야 하며, 산사태 우려지역 서주 주민은 대피장소와 대피로를 사전에 숙지해야 한다.

 

유창길 과역119안전센터장은 “장마철이 다가옴에 따라 수난피해를 줄이기 위해 수방장비 100% 가동상태를 유지하는 등 대응체계 유지에 총력을 다하겠다”며 “군민들도 각종 사고 및 피해를 줄이기 위해 주변 시설물에 대한 사전 점검과 관리에 각별히 신경 써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