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제 5호 태풍 장미 대비 위험예보제 "주의보" 발령

윤진성 0 49

 

117287807_621472735168870_3599854006695229445_o.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장(서장 박제수)은 제5호 태풍 “장미” 북상에 따른 연안해역 안전사고를 예방하고자 9일 오후 6시부터 기상특보 해제 시까지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제“주의보”를 발령한다고 밝혔다.

 


해경은 기상악화나 자연재난 같은 안전사고가 반복적으로 발생할 우려가 있거나 발생하는 경우 그 위험성을 국민에게 사전에 알려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연안 안전사고 위험예보제를 시행하고 있다.


완도해경은 위험 예보 기간 중 보도자료, 파출소 옥외 전광판 및 각 지자체 보유중인 재해문자전광판을 이용한 홍보를 실시할 뿐만 아니라 관내 항포구, 방파제, 갯바위 등 위험구역을 중심으로 순찰활동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김영남 해양안전과장은“제5호 태풍 장미의 경로가 한반도를 관통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수시로 태풍의 이동경로를 확인하고 안전사고에 유의해달라”며“완도해경은 태풍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전사고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