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해로드앱’으로 구조요청한 양식장 관리선 구조

윤진성 0 50

 

101029755_580499972599480_2704856251380006912_n.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지난 1일 진도 접도 남쪽 740m 부근에서 기관이 고장 난 A선박(9.77톤, 진도선적, 관리선)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작업 종료 후 복귀 차 엔진에 시동을 걸었으나 시동이 걸리지 않아 15시 06분경 해로드 앱을 통해 완도해경상황실로 신고 접수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정과 연안구조정을 급파 신고 접수 29분 만에 현장에 도착 A선박에 승선 후 승선원 3명의 안전상태와 음주운전 측정 확인결과 이상없었으며 민간구조선을 섭외해 안전하게 예인하여 수품항에 입항하였다.


해로드 앱은 해상 조난 긴급구조요청 메시지를 발송할 수 있는 기능과 함께 우리나라 전 해역의 전자해도 제공, 목적지 찾기, 관심지점·경로 저장, 실시간 해양기상 정보 제공 등 다양한 기능을 제공한다.


완도해경 관계자는“V-PASS설치의무가 없는 관리선 같은 경우 해로드앱을 휴대폰에 설치하여 응급상황에 빠른 구조요청을 할수 있도록 해야하며 앞으로도 신속한 대응으로 국민들의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