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소방서, 와상환자“재실 알림판”제작 보급

윤진성 0 22

 

관련사진1.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고흥소방서(서장 남정열)은 화재 시 요구조자의 신속한 인명구조 활동과 관계자 중심의 더 빠르고, 더 안전한 피난안전환경 조성을 위해 피난약자시설을 대상으로 와상환자 입원실“재실 알림판”을 제작하여 보급하고 있다고 밝혔다.

 


재실 알림판 양면에는 와상환자 재실 알림 픽토그램이 부착되었으며, 축광식 돌출형으로 유사 시 관계자 및 현장출동대가 진입하여 구조에 편의를 도모한다.


또한 피난약자시설(요양병원 등) 중 와상환자 인원수가 많은 대상을 선정하여 현장 안전컨설팅을 추진함으로써 안전환경 조성에 힘쓰고 있다.


소방서 관계자는“피난약자시설 안전컨설팅 및 재실 알림판 보급에 관계자 및 종사자로부터 호응을 받았고, 앞으로도 관내 취약시설의 안전을 위해 생활 곳곳 가까이에서 안전대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