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해경, 설 명절기간 해양안전 특별대책 추진

윤진성 0 24

 

82038054_498964427419702_8274627019732418560_o.jpg

 

(전국= KTN) 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박제수)는 설 명절기간 국민이 안전하고 여유러운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해양안전 특별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설 연휴 전 약 10일간 사전준비와 점검기간을 거쳐 오는 23일부터 27일까지 현장 안전관리에 총력 대응할 예정이며, 도마호 등 관내 도선 6척에 대한 인명구조장비관리상태, 안전수칙 매뉴얼 비치 여부 등 실태를 집중 확인한다.


또한, 설 연휴기간 많은 귀성객이 이용하는 여객선 주요 항로와 낚싯배가 집중 출입항 시간대에 경비함정과 연안구조정 전진 배치하여 해양사고를 예방하고, 관내 위험구역 23개소를 중심으로 연안사고 취약 항포구 안전순찰을 강화하여 전 직원 비상대응 태세를 유지해 각종사건ㆍ사고에 신속 대응할 계획이다.


박제수 서장은 “설 연휴기간 귀성객과 관광객들이 보다 안전하고 편안한 바닷길을 이용할 수 있도록 안전관리에 노력을 다하여 각종 해양사고 예방에 주력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